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누가복음

누가복음 14장 15-24절 (하나님의 나라에서 떡을 먹는 자는 복되도다)

 

누가복음 14장 15-24절

15함께 먹는 사람 중의 하나가 이 말을 듣고 이르되 무릇 하나님의 나라에서 떡을 먹는 자는 복되도다 하니 16이르시되 어떤 사람이 큰 잔치를 베풀고 많은 사람을 청하였더니 17잔치할 시각에 그 청하였던 자들에게 종을 보내어 이르되 오소서 모든 것이 준비되었나이다 하매 18다 일치하게 사양하여 한 사람은 이르되 나는 밭을 샀으매 아무래도 나가 보아야 하겠으니 청컨대 나를 양해하도록 하라 하고 19또 한 사람은 이르되 나는 소 다섯 겨리를 샀으매 시험하러 가니 청컨대 나를 양해하도록 하라 하고 20또 한 사람은 이르되 나는 장가 들었으니 그러므로 가지 못하겠노라 하는지라 21종이 돌아와 주인에게 그대로 고하니 이에 집 주인이 노하여 그 종에게 이르되 빨리 시내의 거리와 골목으로 나가서 가난한 자들과 몸 불편한 자들과 맹인들과 저는 자들을 데려오라 하니라 22종이 이르되 주인이여 명하신 대로 하였으되 아직도 자리가 있나이다 23주인이 종에게 이르되 길과 산울타리 가로 나가서 사람을 강권하여 데려다가 내 집을 채우라 24내가 너희에게 말하노니 전에 청하였던 그 사람들은 하나도 내 잔치를 맛보지 못하리라 하였다 하시니라

 

“하나님의 나라에서 떡을 먹는 자는 복되도다”라는 말에 예수님께서는 큰 잔치의 비유를 통해서 떡 먹기를 거부하는 사람들에게 경고하십니다. 마태복음은 이 큰 잔치를 혼인 잔치라고 표현하고 있습니다.  “천국은 마치 자기 아들을 위하여 혼인 잔치를 베푼 어떤 임금과 같으니” (마태복음 22장 2절) 오늘 본문의 큰 잔치는 하나님의 아들을 위한 혼인 잔치입니다. 하늘 잔치의 완성은 요한계시록 21장에 기록된 새 하늘과 새 땅이 임할 때에 우리에게 완전히 보입니다. “또 내가 보매 거룩한 성 새 예루살렘이 하나님께로부터 하늘에서 내려오니 그 준비한 것이 신부가 남편을 위하여 단장한 것 같더라 내가 들으니 보좌에서 큰 음성이 나서 이르되 보라 하나님의 장막이 사람들과 함께 있으매 하나님이 그들과 함께 계시리니 그들은 하나님의 백성이 되고 하나님은 친히 그들과 함께 계셔서 모든 눈물을 그 눈에서 닦아 주시니 다시는 사망이 없고 애통하는 것이나 곡하는 것이나 아픈 것이 다시 있지 아니하리니 처음 것들이 다 지나갔음이러라” 새 하늘과 새 땅이 임할 때에 하늘 잔치가 완성된다면, 예수님께서 이 땅에 오심으로 하늘 잔치의 시작을 알리게 되는 것입니다. 

 

큰(하늘) 잔치의 비유의 결론은 전에 초대를 받은 자들이 하나도 하늘 잔치를 맛보지 못했다는 것입니다. 이 비유를 듣는 바리새인들의 문제점은 하늘 잔치를 초대하신 분이 그들 앞에 계시다는 것을 모른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그들은 여러 가지 이유를 들어 초대에 응하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그들은 예수 그리스도 없이 이미 하늘 잔치를 즐기고 있다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그들은 자신들이 생각하는 정당한 이유( 밭과 소를 구입하고 장가를 가고)로 초대에 응하지 않았습니다. 이런 모습은 신랑을 맞이할 준비를 하면서 기름을 준비하지 않았던 어리석은 여인들과 같습니다. 초대받은 자들이 초대를 거부하자 초대의 대상이 가난한 자들과 몸 불편한 자들과 맹인들에게로 확대되면, 더 나아가서 길과 산울타리 가로 나가서 강권하여 초대하십니다. 이 모습을 통하여 하늘 잔치가 은혜에 근거한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우리가 완성된 하늘 잔치의 기쁨을 누릴 수 있는 것은 우리가 초대에 응했기 때문이 아니라, 우리와 같은 죄인에게, 이방인에게 은혜가 부어졌기 때문입니다. 초대에 응하지 않았던 자들의 공통점은 자신이 소유하고 있는 것이 하늘 잔치에 참여하는 것보다 소중했습니다. 그러므로 잔치의 기쁨을 풍성히 누려야 합니다. 예수 그리스도께서 신랑 되시어 우리에게 주어진 축복을 깨닫고 누려야 합니다. 성령이 증거하시는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생명의 기쁨을 알고 앞으로 올 하나님 나라를 이 땅에서 증거하며 사는 것이 하늘 잔치에 초대받은 자들이 누려 할 기쁨입니다. 더 나아가 기쁜 소식을 전할 사명이 우리에게 주어졌습니다. 가난하고 소외된 자들뿐만 아니라 길거리와 산 울타리 길가로 나아가 복음의 기쁜 소식을 전하는 여러분들이 되길 소원합니다.

redlongst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