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마가복음

마가복음 15장 1-5절 (네가 유대인의 왕이냐)

 

마가복음 15장 1-5절

15:1새벽에 대제사장들이 즉시 장로들과 서기관들 곧 온 공회와 더불어 의논하고 예수를 결박하여 끌고 가서 빌라도에게 넘겨 주니 2빌라도가 묻되 네가 유대인의 왕이냐 예수께서 대답하여 이르시되 네 말이 옳도다 하시매 3대제사장들이 여러 가지로 고발하는지라 4빌라도가 또 물어 이르되 아무 대답도 없느냐 그들이 얼마나 많은 것으로 너를 고발하는가 보라 하되 5예수께서 다시 아무 말씀으로도 대답하지 아니하시니 빌라도가 놀랍게 여기더라

 

새벽에 대제사장들이 공회와 더불어 의논했다고 기록되어 있습니다. 그런데 그들의 심문은 불법이었습니다. 유대인의 관습상 재판은 아침 제사를 드린 후부터 저녁 제사를 드리는 사이에 벌어져야 하는데 그들은 늦은 밤부터 새벽까지 예수님을 심문했습니다. 유월절 전에 예수님을 죽이려 급하게 빌라도의 법정으로 예수님을 넘깁니다. (다른 복음에서는) 그들이 빌라도의 관정에 들어가지 않는 이유를 그들이 유월절 잔치에 들어가기 위함이라고 기록합니다. 그들은 하나님의 절기를 온전히 지키기 위해서 예수님을 한시라도 빨리 십자가에 죽게 하기 위해 불법을 행합니다. 무엇이 문제입니까? 진리를 모르는 자들이 열심을 부리기 때문입니다. 죄 있는 자들이 죄 없는 예수님을 정죄하기 때문입니다.

 

빌라도는 예수님께 “네가 유대의 왕이냐"라고 질문을 합니다. 이 말 안에는 조소가 담겨 있습니다. 네가 정말 왕이라면 어떻게 이런 모습으로 내 앞에 있을 수 있느냐라는 조소가 섞인 질문입니다. 예수님은 아주 짧게 "네 말이 옳도다"라고 대답하십니다. 빌라도가 놀랍게 여기는 이유는 자신을 유대인의 왕이라고 인정한 예수님이 대제사장들의 많은 고발에 침묵하고 계시기 때문입니다. 빌라도가 생각했던 세상의 왕과 전혀 다른 모습이기 때문에 그는 혼란스러울 수밖에 없습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예수님은 누구십니까? 예수님은 이 세상에서 영광을 누리려고 오신 세상의 왕이 아니십니다. 예수님은 나귀 새끼를 타시고 십자가의 길을 향하여 예루살렘으로 입성하셨습니다. 예수님의 나라는 세상에 속한 것이 아니라 하늘에 속하였기 때문에 그의 백성을 구원하시기 위해 어린 양의 모습으로 이 땅에 오신 것입니다. 이것이 하나님의 큰 은혜입니다. 우리의 나라는 어디에 있습니까? 우리의 왕이신 예수님을 어느 나라에서 섬기고 계십니까? 자신의 나라에서, 세상의 권세 아래서, 자신의 욕망을 채우기 위해서라면 대제사장들과 다를 것이 없습니다. 그들은 열심히 하나님을 사랑한다고 하지만 예수님을 왕으로 섬기지 않고 죽이려고 했다는 것을 기억해야 합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진리에 속한 자이기 때문에 주의 말씀을 듣고 그를 따르는 그리스도인이 된 것입니다. 세상은 우리에게 세상의 왕에게 복종하라고 요구합니다. 그러나 그리스도인에게는 오직 예수 그리스도만이 우리의 왕이시며 오직 그에게만 복종해야 합니다. 우리의 삶이 우리의 왕이신 예수님께서 원하는 삶이 되기를 소원해야 합니다. 그럴 때 예수 그리스도의 진리가 여러분을 자유롭게 할 것입니다. 오늘 하루도 진리 안에서 큰 기쁨과 감사를 풍성히 누리는 여러분들이 되길 소원합니다.

redlongst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