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히브리서

히브리서 11장 23-31절 (믿음으로 모세)

 

히브리서 11장 23-31절

23믿음으로 모세가 났을 때에 그 부모가 아름다운 아이임을 보고 석 달 동안 숨겨 왕의 명령을 무서워하지 아니하였으며 24믿음으로 모세는 장성하여 바로 공주의 아들이라 칭함 받기를 거절하고 25도리어 하나님의 백성과 함께 고난 받기를 잠시 죄악의 낙을 누리는 것보다 더 좋아하고 26그리스도를 위하여 받는 수모를 애굽의 모든 보화보다 더 큰 재물로 여겼으니 이는 상 주심을 바라봄이라 27믿음으로 애굽을 떠나 왕의 노함을 무서워하지 아니하고 곧 보이지 아니하는 자를 보는 것 같이 하여 참았으며 28믿음으로 유월절과 피 뿌리는 예식을 정하였으니 이는 장자를 멸하는 자로 그들을 건드리지 않게 하려 한 것이며 29믿음으로 그들은 홍해를 육지 같이 건넜으나 애굽 사람들은 이것을 시험하다가 빠져 죽었으며 30믿음으로 칠 일 동안 여리고를 도니 성이 무너졌으며 31믿음으로 기생 라합은 정탐꾼을 평안히 영접하였으므로 순종하지 아니한 자와 함께 멸망하지 아니하였도다

 

오늘 본문은 모세와 가나안 정복에 관한 믿음의 내용이 기록되어 있습니다. 모세에 관한 이야기는 “믿음으로 모세가 났을 때에”로 시작됩니다. 아마도 우리는 그의 부모가 아름다운 아이임을 보고 석 달 동안 숨겼던 것을 믿음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오늘 본문의 핵심은 모세를 아름다운 아이로 생각했던 이유가 그의 외모가 아니라 믿음으로 모세가 나았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무슨 믿음입니까? 먼저 사도행전 7장 20절에는 모새가 출생했을 때에 하나님이 보시기에 아름다웠다고 스데반은 설교하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이 믿음은 하나님의 관점에서 보아야 합니다. 히브리서 저자가 11장에서 계속 주장해 왔던 하나님의 언약에 근거한 믿음입니다. 즉 믿음의 조성들이 바라보았던 실상이 그림자의 모습으로 모세의 인생 속에서 드러났기 때문입니다. 24-26절에는 믿음으로 모세는 하나님 백성들과 함께하는 것을 선택하는 것처럼 보입니다.

 

그러나 출애굽기를 읽어 보면 히브리서에서 증거하는 영웅적인 모세를 만나기보다는 자기 열정에 이끌리어 애굽 사람을 죽이고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원망의 소리를 들고 바로의 낯을 피하여 미디안 땅으로 피하여 40년 동안에 장인의 양 떼를 돌보는 소시민적인 모세를 만나게 됩니다. 그렇다면 왜 히브리서 저자는 모세가 이 모든 일을 믿음으로 했다고 증언합니까? 그 답은 26절에 있습니다. 그리스도를 위하여 받는 수모를 애굽의 모든 보화보다 더 큰 재물로 여겼기 때문에 공주의 아들이라 칭하는 것을 거부했다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백성들과 함께 고난을 받는 이유가 그리스도로부터 주어질 상을 바라보았기 때문이라는 것입니다. 히브리서 저자는 모세가 “바라는 것의 실상이요 보이지 않는 것들의 증거”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증거하는 언약을 믿었기 때문에 이 일을 할 수 있다고 증언하는 것입니다.

 

그래서 28-29절에 기록된 유월절과 홍해를 건너게 하신 것이 하나님의 행하심에도 불구하고 이 일이 모세와 이스라엘 백성들의 믿음으로 이루어졌다고 선언하십니다. 유월절 날에 모세와 이스라엘 백성들은 어린양을 잡고 그 피를 문설주에 뿌렸을 뿐입니다. 그리고 갈라진 홍해 바다로 그들을 건너갔을 뿐입니다. 여기에서 믿음은 하나님께서 하신 일에 동참하는 것입니다. 앞으로 일어날 하나님의 심판에 대하여 믿고 그 피할 길을 예비하신 하나님의 말씀에 순종할 때에 구원을 경험하게 되는 것입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어떤 분들은 정말 원하던 교회 터를 찾아서 온 교인들이 일곱 번 돌아서 그곳을 샀다는 간증을 하십니다. 과연 히브리서 저자는 이런 믿음으로 이스라엘 백성들이 여리고 성을 도니 성이 무너졌다고 증언하는 것일까요? 인간이 7일 동안 성을 돌고 나팔을 분다고 성이 무너지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서 그의 백성들이 가나안 땅에 들어가기 위하여 하나님의 심판을 보여 주시기 위하여 여리고 성을 무너뜨리시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하나님의 백성들은 하나님의 일하심을 목격함으로 믿음의 자녀가 되는 것입니다. 심판의 곳에 이방인 창녀(라합)가 있었습니다. 어쩌면 당연히 심판을 받아야 하는 여인의 마음속에 이스라엘의 하나님을 경외하는 마음을 생겨납니다. 그리고 라합은 이스라엘 정탐꾼을 숨겨 주므로 그녀의 믿음을 고백하게 됩니다. 더 중요한 것은 그녀가 목숨만을 건진 것이 아니라 모세가 바라보았던 상을 받는 자가 되었다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참된 믿음을 하나님의 역사와 만날 수밖에 없습니다. 오늘 하루도 우리와 함께하시는 하나님의 인도하심에 반응함으로 믿음의 고백이 선포되길 소원합니다.

edlongst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