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히브리서

히브리서 11장 17-22절 (믿음의 증인: 아브라함, 이삭, 야곱, 요셉)

 

히브리서 11장 17-22절

17아브라함은 시험을 받을 때에 믿음으로 이삭을 드렸으니 그는 약속들을 받은 자로되 그 외 아들을 드렸느니라 18그에게 이미 말씀하시기를 네 자손이라 칭할 자는 이삭으로 말미암으리라 하셨으니 19그가 하나님이 능히 죽은 자 가운데서 다시 살리실 줄로 생각한지라 비유컨대 그를 죽은 자 가운데서 도로 받은 것이니라 20믿음으로 이삭은 장차 있을 일에 대하여 야곱과 에서에게 축복하였으며 21믿음으로 야곱은 죽을 때에 요셉의 각 아들에게 축복하고 그 지팡이를 의지하여 경배하였으며 22믿음으로 요셉은 임종시에 이스라엘 자손들이 떠날 것을 말하고 또 자기 뼈를 위하여 명하였으며

 

오늘 본문은 이스라엘 민족의 대표적인 인물들을(아브라함, 이삭, 야곱, 요셉) 하나님의 약속 능력에 대한 증인으로 제시합니다. 첫 번째 증인으로 아브라함을 제시합니다. 아브라함의 인생에서 절정은 창세기 22장의 이삭을 제물로 바치라는 하나님의 명령에 순종하는 사건입니다. 히브리서 저자는 아브라함이 황당한 하나님의 명령에 순종할 수 있었던 이유를 19절에 밝힙니다. 아브라함은 이삭을 제물로 바쳤을 때 “하나님이 능히 죽은 자 가운데서 다시 살리실 줄로” 믿었기 때문입니다. 그가 어떻게 이런 큰 믿음을 소유할 수 있었을까요? 창세기 22장의 사건을 온전히 이해하기 위해서는 창세기 12장부터 기록된 하나님의 부르심으로부터 시작하여 하나님의 신실하신 은혜 언약을 기억해야 합니다. 아브라함의 인생은 계속 불순종의 연속이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그에게 은혜를 베푸심으로 말미암아 드디어 아브라함은 하나님의 언약을 믿을 수 있게 된 것입니다. 그리고 하나님께서 그에게 주신 은혜의 언약은 자신의 후손(이삭으로 말미암아) 이루어질 것을 알았기에 이삭을 제물로 바칠 수 있었던 것입니다.

 

오늘 본문에서 나타난 이삭과 야곱의 공통점은 자손들을 믿음으로 축복했다는 것입니다. 사실 이삭은 인간적으로 에서를 축복하려고 했지만 결국 야곱을 축복하게 됩니다. 레이먼드 브라운 박사는 이삭의 불완전한 믿음을 온전하게 하시는 하나님의 도우심을 이렇게 설명합니다. “이 사건에서 하나님의 지혜는, 장자에게 축복을 베푸는 것이 자연적이고 관습적이었다는 사실에서 드러난다. 에서는 이삭이 이 특권을 주기 위해 자연스럽게 택한 아들이었지만, 하나님은 장자의 줄이 야곱 가족을 통해 이어져야 함을 아셨고 따라서 야곱이 그러한 속임수를 쓰도록 허락하셨다. 비록 야곱이 아버지를 그토록 고약하게 대했고, 어머니를 그토록 추종했으며, 형을 그토록 시기했지만, 하나님은 그를 도우셨고 그를 사용하셨으며 그에게 복을 주셨다. 하나님의 복은, 우리가 그것을 받을 자격을 갖추었기 때문이 아니라 우리가 그것을 필요로 하기 때문에 주어지는 것이다”

 

히브리서 저자는 야곱이 요셉의 두 아들을 축복하는 장면에 관심을 둡니다. 우리는 “야곱이 지팡이를 의지하여”라는 문장에 관심을 가져야 합니다. 왜 히브리서 저자는 야곱이 지팡이를 의지했다고 말할까요? 그것은 창세기 32장에 일어난 얍복강 사건의 결과 때문입니다. 얍복강 사건은 야곱이 하나님의 천사와 씨름하여 이겼다는 것이 아닙니다. 자세히 보면 야곱은 환도뼈가 뿌려짐으로 이미 사망 신고를 받은 상태에서 야곱의 이름이 이스라엘로 바뀐 것입니다. 그리고 그는 승리자로서 “하나님을 뵙고도 내가 살았다"라고 말하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은혜로 죽지 않고 살아 있고 자신의 이름을 바뀌신 하나님을 경배했던 것입니다. 그리고 얍복강을 건넌 후부터 그는 지팡이를 의지하며 살아왔습니다. 그렇다면 요셉의 두 아들을 축복하는 것은 자신을 의지하여 축복하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을 의지하여 축복하는 것입니다. 그리고 요셉에게 하나님이 그와 함께 계시고 그를 조상의 땅(가나안)으로 인도해 주실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요셉은 야곱에게 말씀해 주신 하나님의 약속을 믿었습니다. 그래서 요셉은 그의 임종 시에 이렇게 말합니다. “요셉이 또 이스라엘 자손에게 맹세 시켜 이르기를 하나님이 반드시 당신들을 돌보시리니 당신들은 여기서 내 해골을 메고 올라가겠다 하라 하였더라” 그리고 이 일은 400년 후에 출애굽 할 때 이루어집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우리의 믿음의 근거는 어디에 있습니다. 여러분들의 확신에 있습니까? 그렇다면 조심하십시오. 우리의 믿음의 근거는 하나님께 있어야 합니다. 왜냐하면, 하나님의 약속은 절대 변하지 않으며 반드시 지키시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우리의 반석이 되시는 예수 그리스도를 의지하는 것이 믿음입니다. 하나님께서 우리를 인도하시는 것이 반응하는 것이 순종하는 삶입니다. 우리가 자녀들에게 축복할 수 있는 이유는 오직 하나님께서 약속하신 언약의 은혜에 근거합니다. 오늘 하루도 하나님의 백성들에게 주어지는 하나님의 은혜를 경험하는 여러분들이 되길 소원합니다. 하나님께서 인도하시는 것에 반응하는 여러분들이 되길 소원합니다.

redlongst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