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출애굽기

출애굽기 32장 7-14절 (주의 맹렬한 노를 그치시고 뜻을 돌이키사 주의 백성에게 이 화를 내리지 마옵소서)

 

출애굽기 32장 7-14절

7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너는 내려가라 네가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낸 네 백성이 부패하였도다 8그들이 내가 그들에게 명령한 길을 속히 떠나 자기를 위하여 송아지를 부어 만들고 그것을 예배하며 그것에게 제물을 드리며 말하기를 이스라엘아 이는 너희를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낸 너희 신이라 하였도다 9여호와께서 또 모세에게 이르시되 내가 이 백성을 보니 목이 뻣뻣한 백성이로다 10그런즉 내가 하는 대로 두라 내가 그들에게 진노하여 그들을 진멸하고 너를 큰 나라가 되게 하리라 11모세가 그의 하나님 여호와께 구하여 이르되 여호와여 어찌하여 그 큰 권능과 강한 손으로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내신 주의 백성에게 진노하시나이까 12어찌하여 애굽 사람들이 이르기를 여호와가 자기 백성을 산에서 죽이고 지면에서 진멸하려는 악한 의도로 인도해 내었다고 말하게 하시려 하나이까 주의 맹렬한 노를 그치시고 뜻을 돌이키사 주의 백성에게 이 화를 내리지 마옵소서 13주의 종 아브라함과 이삭과 이스라엘을 기억하소서 주께서 그들을 위하여 주를 가리켜 맹세하여 이르시기를 내가 너희의 자손을 하늘의 별처럼 많게 하고 내가 허럭한 이 온 땅을 너희의 자손에게 주어 영원한 기업이 되게 하리라 하셨나이다 14여호와께서 돌이키사 말씀하신 화를 그 백성에게 내리지 아니하시니라

 

목이 뻣뻣한 이스라엘 백성들은 시내산 밑에서 금송아지를 만들어 애굽에서 자신들을 구원한 하나님이라고 칭하고 그것을 경배하고 있었습니다. 그들은 부패한 것입니다. 시내산에서 하나님과 언약을 맺으며 언약서를 가져다가 읽고 모든 것을 준행하겠다고 고백을 단숨에 어긴 것입니다. 출애굽기 20장에 기록된 1-3계명을 파기한 부패한 백성들에게 임할 것은 하나님의 진노 밖에는 없습니다. 하나님의 진노는 하나님의 백성을 진멸하시겠다는 계획으로 드러납니다.

 

모세는 하나님의 진노하심 앞에 이스라엘 백성들을 위하여 간구합니다. 모세의 간구는 중보자의 역할을 잘 보여줍니다. 하나님께서 모세에게 “네 백성”(7절) 이라고 말씀하시나 모세는 “주의 백성”(12절) 이라 부르며 하나님의 긍휼에 호소하고 있습니다. 모세는 만약에 “주의 백성”인 이스라엘 백성들이 진노를 받아 멸절하게 된다면 하나님의 주권이 손상당하게 될 것이고, 그들을 애굽 땅에서 구원하신 목적을 오해받기 때문에 하나님의 진노를 돌이키실 것을 간구합니다. 그리고 13절에 이스라엘의 조상인 아브라함과 이삭과 야곱과 맺으신 하나님의 언약에 근거하여 간구합니다. 모세는 정확히 하나님의 언약을 알았기에 이렇게 담대하게 간구할 수 있었던 것입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하나님께서 진노의 뜻을 돌이키사 화를 그의 백성들에게 내리지 아니하시는 이유는 바로 하나님의 언약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여러분들이 하나님의 진노를 받지 않는 이유가 무엇이라고 생각하십니까? 우리가 의롭기 때문입니까? 아닙니다. 우리는 시내산 밑에서 금송아지를 만들고 경배했던 이스라엘 백성들과 똑같은 모습으로 세상의 우상을 섬기고 있는 자들입니다. 그러나 우리에게 진노가 부어지는 것이 아니라 은혜가 부어지는 것은 우리를 위하여 중보자이신 예수 그리스도께서 간구하고 계시기 때문입니다. 모세는 하나님의 언약에 근거하여 간구했지만 예수님은 언약을 완성하심으로 우리를 위하여 간구하십니다. 하나님과 사람의 진정한 중보자는 오직 예수 그리스도 한 분이십니다. 왜냐하면 그가 자기를 대속물로 주셨기 때문입니다. 오늘 하루도 우리를 위하여 늘 중보하고 계시는 예수 그리스도를 만나길 소원합니다. 그러므로 우리의 중보자이신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우리의 이웃을 위하여 간구하는 여러분들이 되길 소원합니다.

redlongst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