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출애굽기

출애굽기 31장 12-18절 (너희는 안식일을 지킬지니 이는 너희에게 거룩한 날이 됨이니라)

 

출애굽기 31장 12-18절

12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여 이르시되 13너는 이스라엘 자손에게 말하여 이르기를 너희는 나의 안식일을 지키라 이는 나와 너희 사이에 너희 대대의 표징이니 나는 너희를 거룩하게 하는 여호와인 줄 너희가 알게 함이라 14너희는 안식일을 지킬지니 이는 너희에게 거룩한 날이 됨이니라 그 날을 더럽히는 자는 모두 죽일지며 그 날에 일하는 자는 모두 그 백성 중에서 그 생명이 끊어지리라 15엿새 동안은 일할 것이나 일곱째 날은 큰 안식일이니 여호와께 거룩한 것이라 안식일에 일하는 자는 누구든지 반드시 죽일지니라 16이같이 이스라엘 자손이 안식일을 지켜서 그것으로 대대로 영원한 언약을 삼을 것이니 17이는 나와 이스라엘 자손 사이에 영원한 표징이며 나 여호와가 엿새 동안에 천지를 창조하고 일곱째 날에 일을 마치고 쉬었음이니라 하라 18여호와께서 시내산에서 모세에게 이르시기를 마치신 때에 증거판 둘을 모세에게 주시니 이는 돌판이요 하나님이 친히 쓰신 것이더라

 

안식일을 지키라는 명령은 출애굽기에 다섯 번이나 강조하고 있습니다. 오늘 본문은 성막을 지으라는 명령을 하시면서 다시 한번 안식일을 강조하고 계십니다. 모세가 하나님으로부터 증거판을 받고 시내산에서 내려오기 전에 하나님으로부터 마지막 명령을 받은 내용이 바로 안식일에 관한 것이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안식일을 지키지 않는 자를 반드시 죽일 것을 14절과 15정에 반복하여 강조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중요한 일을 우리는 어떻게 지키고 있습니까?

 

먼저 안식일의 의미를 기억해야 합니다. 안식일을 지키라고 요구하시는 것은 이스라엘 백성들을 억압하고 규제하기 위함이 아닙니다. 증거판에 새겨진 율법은 하나님의 복으로서 행복을 누리게 하기 위함입니다. 애굽에서 종노릇 하며 쉬지 않고 일했던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창조의 원리인 안식일을 지킴으로서 언약의 기쁨을 누리게 하시는 것입니다. 안식일을 지키는 것이 하나님과 그의 백성들 사이에 그들을 거룩하게 하는 여호와의 표징이 된다고 약속하십니다. 이스라엘 백성과 세상이 구별되는 것이 안식일을 지키는 것에 있다는 이야기입니다. 왜냐하면 하나님께서 엿새 동안에 세상을 창조하시고 일곱째 날에 쉬셨기 때문입니다. 여기서 쉰다는 것은 일하지 않는 것이 아니라 완성의 의미가 있습니다. 그래서 하나님께서는 이스라엘 백성들을 애굽에서 구원하신 후에 그들에게 안식일을 지킬 것을 강하게 요구하시는 것입니다. 왜냐하면 구원의 완성을 통해서 창조의 이유와 목적을 발견하기 때문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우리는 이제 안식일을 지키지 않고 주일을 지킵니다. 주일은 모든 언약의 완성이신 예수 그리스도께서 구원을 완전히 이루셨기 때문입니다. 안식일의 주인이신 예수 그리스도께서 십자가에 달려 죽으시고 주일에 부활하셨기 때문에 이제 모든 그리스도인은 주일을 지키는 것입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이제는 구약의 안식일을 지키지 않습니다. 만약에 구약처럼 안식일을 지키신다면 14절과 15절의 경고를 심각하게 생각해야 합니다. 우리는 예수님으로 말미암아 안식일의 약속이 완성되었다는 것을 믿기 때문에 주일을 기쁨과 감사함으로 지킵니다. 우리를 구원하신 예수님과 함께 천국의 잔치를 즐기는 것이 주일의 참된 모습입니다. 이제 우리는 예수 그리스도로 완성된 천국을 소유했기 때문에 세상과 구별된 자가 된 것입니다. 오늘 하루도 우리 마음속에 새겨진 예수 그리스도의 새 언약을 발견하는 여러분들이 되길 소원합니다. 주일에 일하느냐, 하지 않느냐가 중요한 것이 아니라 주일에 예수 그리스도의 새 언약을 통해서 기쁨이 넘치고 거룩한 삶으로 변화되고 있느냐가 중요합니다. 이제 우리의 삶 자체가 예수님의 승리를 선포하는 주일이 되길 소원합니다.

redlongst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