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출애굽기

출애굽기 32장 1-6절 (금 송아지,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낸 너희의 신이로다)

 

출애굽기 32장 1-6절

32:1백성이 모세가 산에서 내려옴이 더딤을 보고 모여 백성이 아론에게 이르러 말하되 일어나라 우리를 위하여 우리를 인도할 신을 만들라 이 모세 곧 우리를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낸 사람은 어찌 되었는지 알지 못함이니라 2아론이 그들에게 이르되 너희의 아내와 자녀의 귀에서 금 고리를 빼어 내게로 가져오라 3모든 백성이 그 귀에서 금 고리를 빼어 아론에게로 가져가매 4아론이 그들의 손에서 금 고리를 받아 부어서 조각칼로 새겨 송아지 형상을 만드니 그들이 말하되 이스라엘아 이는 너희를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낸 너희의 신이로다 하는지라 5아론이 보고 그 앞에 제단을 쌓고 이에 아론이 공포하여 이르되 내일 여호와의 칠일이니라 하니 6이튿날에 그들이 일찍이 일어나 번제를 드리며 화목제를 드리고 백성이 앉아서 먹고 마시며 일어나서 뛰놀더라

 

오늘 본문은 모세가 하나님과 만나고 있을 때에 시내산 밑에서 일어나는 사건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이스라엘 백성들이 금송아지를 만들어 애굽에서 자신들을 구원한 하나님이라고 경배하는 어처구니없는 일이 일어난 것입니다. 왜 그들은 이런 배신행위를 했을까요? 그들은 자신들을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낸 모세가 어찌 되었는지 몰랐기 때문입니다. 그들은 불안감에 떨며 아론에게 자신들을 인도할 신을 만들 것을 요구합니다. 하나님께서 보내신 중보자가 없어지자 그들은 자신들의 힘으로 하나님께 가려고 했습니다. 아론 또한 불안감에 떨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백성들이 가져온 금 고리로 금송아지를 만들었습니다. 이제 그들에게 익숙했던 송아지 신을 만들어 의지합니다. 그러나 이 모습은 지극히 자기중심적인 신앙의 표현입니다. 1절과 8절에 “우리를 위하여”, “자기를 위하여” 신을 만든 것입니다.

 

금송아지를 만들어 놓고 하는 행동이 너무나 종교적입니다. 아론은 금송아지 앞에 제단을 쌓고 내일이 여호와의 칠일이라고 공포합니다. 이 모습은 19장에서 하나님이 시내산에 강림하셨을 때에 명령하셨던 것과 유사합니다. 즉 모든 종교적 행동은 하나님의 명령을 교묘하게 복사합니다. 이스라엘 백성들은 다음 날에 금송아지 앞에서 번제와 화목제를 드리고 먹고 마시며 뛰놉니다. 여호와 하나님께 했던 행위를 금송아지로 만들어 놓고 똑같이 하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우리가 관심 가져야 하는 것은 형식이 아니라 경배의 대상이 누구인가에 있습니다. 정말 열심히 온 힘을 다해 예배드렸는데 사실은 금송아지를 경배하고 있다면 이 얼마나 황당한 일입니까?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여러분은 하나님 중심의 신앙을 갖고 계십니까? 아니면 자기중심의 신앙을 갖고 계십니까? 자기중심의 신앙은 자신을 위하여 하나님을 만드는 것입니다. 자신을 위하여 예배를 드리며 먹고 마심의 교제도 할 수 있습니다. 왜냐하면 자신이 만든 금송아지가 세상의 복을 줄 것이라고 믿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말세를 살아가는 그리스도인들은 깨어 있어야 합니다. 거짓 선지자와 맘몬의 우상은 거룩한 것처럼, 열정적인 것처럼, 헌신하는 것처럼 그리스도인들을 유혹합니다. 예수 그리스도가 아닌 가짜 예수를 만들어 놓고 자신을 위하여 경배하라고 요구합니다. 그러므로 하나님의 말씀으로 분별해야 합니다. 사람 중심이 아니라 그리스도 중심이어야 합니다. 오늘 하루도 세상의 우상에게 경배하는 것이 아니라 오직 세상을 창조하시고 예수 그리스도로 구원을 베푸시는 하나님만을 경배하는 여러분들이 되길 소원합니다. 바라는 것을 실상이요. 보이지 않는 것들의 증거이신 예수 그리스도만을 고백하는 여러분들이 되길 소원합니다.

redlongst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