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히브리서

히브리서 5장 1-10절 (대제사장이신 예수님의 우월성, 그가 아들이시면서도 받으신 고난으로 순종함을 배워서)

히브리서 5장 1-10절

5:1대제사장마다 사람 가운데서 택한 자이므로 하나님께 속한 일에 사람을 위하여 예물과 속죄하는 제사를 드리게 하나니 2그가 무식하고 미혹된 자를 능히 용납할 수 있는 것은 자기도 연약에 휩싸여 있음이라 3그러므로 백성을 위하여 속죄제를 드림과 같이 또한 자신을 위하여도 드리는 것이 마땅하니라 4이 존귀는 아무도 스스로 취하지 못하고 오직 아론과 같이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은 자라야 할 것이니라 5또한 이와같이 그리스도께서 대제사장 되심도 스스로 영광을 취하심이 아니요 오직 말씀하신 이가 그에게 이르시되 너는 내 아들이니 내가 오늘 너를 낳았다 하셨고 6또한 이와 같이 다르 데서 말씀하시되 네가 영원히 멜기세덱의 반차를 따르는 제사장이라 하셨으니 7그는 육체에 계실 때에 자기를 죽음에서 능히 구원하실 이에게 심한 통곡과 눈물로 간구와 소원을 올렸고 그의 경건하심으로 말미암아 들으심을 얻었느니라 8그가 아들이시면서도 받으신 고난으로 순종함을 배워서 9온전하게 되셨은즉 자기에게 순종하는 모든 자에게 영원한 구원의 근원이 되시고 10하나님께서 멜기세덱의 반차를 따른 대제사장이라 칭하심을 받으셨느니라

 

오늘 본문은 대제사장이신 예수님의 우월성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이미 히브리서 저자는 우리에게 하늘의 대제사장이신 예수를 깊이 생각하라고 권면했었습니다. 제사장들은 사람을 위하여 하나님께 드리는 것이 주요 역할입니다. 죄인들을 위하여 대제사장은 희생제물을 드림으로 하나님과 화평을 하고 속죄 제물을 드림으로 속죄함을 받습니다. 이 제사 제도는 하나님께서 제정하신 것으로 사람들이 하나님 앞에 나올 수 있도록 하나님의 백성들에게 주신 제도입니다. 하나님의 백성이 하나님 앞에 나아갈 수 있도록 돕는 대제사장의 특징은 “사람 가운데서 택한 자”입니다. 대제사장은 이스라엘 백성을 대표하여 하나님 앞에 나아가는 것입니다. 그러나 대제사장은 사람이 선출하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서 선택한 자만이 대제사장이 될 수 있습니다. 오직 아론과 같이 부르심을 받은 자만이 대제사장으로 하나님 앞에 나갈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예수 그리스도께서 우리의 대제사장이 되시기 위하여 성육신하신 것입니다.

 

5-6절에서 구약의 시편(시편 2장 7절, 110장 4절)을 인용하면서 하나님이 예수님을 대제사장으로 임명하셨다는 것을 강조합니다. 히브리서 저자는 시편 2장 7절을 인용하면서 예수 그리스도가 하나님의 아들로서 왕적 권위를 가진 대제사장이심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또한 시편 110편(메시아 시편)을 인용하여 예수님의 대제사장직의 근거가 멜기세덱의 반차(계열)를 좇았기 때문이라고 강조합니다. 히브리서를 읽고 있는 유대인들은 예수님께서 대제사장이라는 선언을 의심할 수 있었습니다. 왜냐하면 대제사장은 레위 지파인 아론의 후손에게서 나와야 하기 때문입니다. 문제는 예수님은 레위 지파가 아닌 다윗 왕의 후손인 유다 지파이기 때문입니다. 이런 의문을 품는 유대인들에게 히브리서 저자는 아론보다 더 우월한 멜기세덱을 소개하며 예수 그리스도의 제사장직은 아론에게서 나오는 것이 아니라 아브라함에게 제사장이 되었던 평강의 왕 멜기세덱의 계열로부터 나오심을 강조합니다. (멜기세덱에 대하여 7장에서 구체적으로 살펴볼 것입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예수님께서 우리의 대제사장이 되심으로 우리의 구원을 이루시는 근원이 되셨습니다. 우리를 위하여 성육신하셔서 인간으로서 겪는 고뇌의 삶을 사셨습니다. “고난으로 순종함을 배워서”, 이 얼마나 엄청난 사랑의 표현입니까! 하나님이신 예수님께서 우리를 구원하시기 위하여 고난으로 순종함을 배우셨다는 것이 말이 됩니까? 우리는 이런 사랑을 받은 자입니다. 우리의 대제사장이신 예수님께서 자신을 속죄 제물로, 희생 제물로 하나님 앞에 바치셨기 때문에 우리는 하나님 앞에 나갈 수 있는 자들입니다. 오늘 하루도 예수 그리스도로 인하여 하나님과 화목한 삶을 살길 소원합니다. 예수님께서 우리를 위하여 고난으로 순종함을 배우신 것처럼 우리도 우리의 고난을 불평하거나 피하지 말고 순종함으로 하나님의 영광을 이 땅에 선포하는 자가 되길 소원합니다.

redlongst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