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사도행전

사도행전 6장 8-15절 (스데반이 은혜와 권능이 충만하여)

 

사도행전 6장 8-15절

8스데반이 은혜와 권능이 충만하여 큰 기사와 표적을 민간에 행하니 9이른 바 자유민들 즉 구레네인, 알렉산드라아인, 길리기아와 아시아에서 온 사람들의 회당에서 어떤 자들이 일어나 스데반과 더불어 논쟁할새 10스데반이 지혜와 성령으로 말함을 그들이 능히 당하지 못하여 11사람들을 매수하여 말하게 하되 이 사람이 모세와 하나님을 모독하는 말을 하는 것을 우리가 들었노라 하게 하고 12백성과 장로와 서기관들을 충동시켜 와서 잡아 가지고 공회에 이르러 13거것 증인들을 세우니 이르되 이 사람이 이 거룩한 곳과 율법을 거슬러 말하기를 마지 아니하는도다 14그의 말에 이 나사렛 예수가 이 곳을 헐고 또 모세가 우리에게 전하여 준 규례를 고치겠다 함을 우리가 들었노라 하거늘 15공회 중에 앉은 사람들이 다 스데반을 주목하여 보니 그 얼굴이 천사의 얼굴과 같더라

 

오늘 본문에서 성령과 지혜가 충만하여 칭찬받는 한 사람을 만납니다. 그는 일곱 집사 중에 한 사람인 스데반입니다. 오늘 본문의 시작인 8절에서 “스데반이 은혜와 권능이 충만하여 큰 기사와 표적을 민간에 행하니”라고 기록되어 있고 마지막인 15절에는 “그의 얼굴이 천사의 얼굴과 같더라"라고 표현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능력 있는 스데반 집사는 최고의 설교(사도행전 7장)를 끝마치고 돌에 맞아 죽습니다. 이 얼마나 비효율적인 인생입니까? 성령과 지혜가 충만하며 대단한 설교자인 스데반을 하나님께서 오래 쓰셔야 하는데 그를 돌에 맞아 죽게 됩니다. 

 

지금까지 사도행전을 살펴보면 반복의 연속이었습니다.  베드로와 요한이 복음을 전하다가 공회에 잡혔다가 풀어났고 공회의 경고를 무시한 사도들이 복음을 전하다가 공회에 잡혔다가 플어났습니다. 그리고 오늘 본문에서 스데반 집사도 외국에서 온 유대인들과 회당에서 논쟁을 하다가 공회로 잡혀 옵니다. 그러나 이번에는 풀려나는 것이 아니라 그들은 스데반의 설교를 듣고 돌을 들어 그를 쳐 죽입니다. 왜 이런 일들이 반복이 될까요? 왜냐하면 예수님의 삶 속에서 이런 모습들이 나타나기 때문입니다. 

 

우리들은 오해합니다. 복음을 선포하면 세상은 좋아하며 무조건적으로 받아 들릴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복음을 선포하면 세상과 부딪치게 됩니다. 세상은 복음을 전하는 자와 논쟁을 하고 싶어합니다. 그리고 세상의 힘으로 복음을 가진 자들을 핍박하며 죽이려고 합니다. 왜냐하면 복음은 그들의 죄악을 드러내기 때문입니다. 복음은 그들의 자존심을 무너뜨리기 때문입니다. 이제 예수님을 십자가에 달려 죽게 한 유대인(세상)들이 그를 따르는 자들과 대적합니다. 예수님을 불의와 모략으로 십자가에 죽게 한 것처럼 그들은 백성과 장로와 서기관들을 충동시켜 스데반을 잡아 공회 앞에 서게 합니다. 그들의 거짓 증인을 세워 스데반을 고소합니다. 고소의 내용은 스데반이 모세와 하나님을 모독하는 말을 들었다는 것입니다. 스데반을 향한 고소의 내용 속에서 우리가 확실히 발견할 수 있는 내용이 있습니다. 스데반은 예수님의 가르침을 충실하게 되풀이하고 있었다는 것입니다. 그는 예수님께서 선포하셨던 성전과 율법에 관한 내용을 확신에 차서 증거했던 것입니다. 왜냐하면 스데반은 성령의 증거로 메시아이신 예수 그리스도께서 진정한 성전이시며 그가 율법을 완성하러 이 땅에 오신 것을 알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고통과 핍박 속에 있는 스데반의 얼굴이 천사의 얼굴처럼 보이게 되는 것입니다. 이제 사도행전 7장을 통해서 유대인들이 고소했던 내용을 직접 그의 입으로 듣게 될 것입니다. 너무나 훌륭한 구속사 설교가 전해질 것입니다. 그러나 세상은 그를 향하여 돌을 들게 됩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복음을 듣고 기뻐할 수 있다는 것은 복입니다. 복을 소유한 자들은 예수 그리스도를 증거하게 됩니다. 예수 그리스도를 증거하는 자들은 세상으로부터 핍박을 받게 됩니다. 왜냐하면 예수님께서 당하신 일이기 때문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핍박과 고통이 올 때 좌절하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기쁨과 감사가 나오는 이유는 우리의 삶 속에 예수님께서 사시기 때문입니다. 우리의 얼굴 속에서 그리스도의 기쁨이 드러나는 것입니다. 오늘 하루도 복음으로 말미암아 진정한 기쁨을 맛보는 여러분들이 되길 소원합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이 땅에서의 삶이 평범하게 살아가는 우리의 일상 속에서 드러나길 소원합니다. 

redlongst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