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사도행전

사도행전 2장 43-47절 (초대교회의 공동체성)

 

사도행전 2장 43-47절

43사람마다 두려워하는데 사도들로 말미암아 기사와 표적이 많이 나타나니 44믿는 사람이 다 함께 있어 모든 물건을 서로 통용하고 45또 재산과 소유를 팔아 각 사람의 필요를 따라 나눠 주며 46날마다 마음을 같이하여 성전에 모이기를 힘쓰고 집에서 떡을 떼며 기쁨과 순전한 마음으로 음식을 먹고 47하나님을 찬미하며 또 온 백성에게 칭송을 받으니 주께서 구원 받는 사람을 날마다 더하게 하시니라

 

오늘 본문은 오순절 성령 강림 사건 후에 교회 공동체에 일어난 일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초대교회 모습의 특징을 모든 물건을 서로 통용하고 또 재산과 소유를 팔아 각 사람의 필요를 따라 나누어 주는 것으로 묘사하고 있습니다. 왜냐하면 교회는 종말론적 성격을 갖기 때문입니다. 교회는 이 땅에 있는 공동체이지만 하늘에서 예수님의 다스리심이 성령님을 통해서 실행되는 곳이 바로 교회입니다. 세상의 가치와 체계가 끝나고 이제 하나님의 나라의 가치가 실현되는 곳이 교회입니다. 과연 우리는 세상의 가치에 이끌려 가는 교회 공동체입니까? 아니면 성령의 임재하심으로 하나님의 가치가 실현되는 교회 공동체입니까? 하나님은 우리에게 이 세상에서 잘 먹고 잘 사는 것을 최고의 목표라고 말하지 않습니다. 하나님 나라에서 하나님의 자녀답게 하나님께서 준비하신 새 하늘과 새 땅을 소유한 자로서 이 땅에서 훈련하길 원하십니다. 

 

사도 베드로의 설교를 통해서 삼천 명이 회개한 사건 후에 오늘 본문은 아주 중요한 원리를 보여 줍니다. 성도들의 신앙생활을 통해서 구원받는 사람을 날마다 더하게 된다고 증거하고 있습니다. 교회가 선교적일 수밖에 없는 원리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교회가 선교적이라는 것은 성도의 삶 속에서 복음이 드러나기 때문입니다. 성도들이 가졌던 감격과 기쁨과 힘은 세상적인 일에서의 형통함과 성취와는 무관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교회가 선교적이라는 것은 이 땅에서의 힘과 기쁨을 전하는 것이 아닙니다. 교회가 선교적이라는 것은 성도들이 하늘의 기쁨을 소유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하늘의 기쁨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소유하고 있기 때문에 세상의 물질을 각자의 형편에 따라 나눌 수 있는 것입니다. 그리스도인의 관심은 하나님께서 무엇을 기뻐하시는 가에 있습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오순절 성령 강림의 사건 이후에 교회는 성장하게 됩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선포함으로 성장합니다. 또한 성도들의 삶이 하나님의 나라를 증거함으로 교회는 성장하게 됩니다. 우리가 해야 할 일은 하나님의 말씀 가운데, 사랑 가운데, 예배 가운데, 전도 가운데 서 있는 것입니다. 그래서 전심으로 기도를 해야 합니다. 왜냐하면 이 일은 우리의 힘으로 되는 것이 아니라 성령의 도우심으로 이루어지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오늘 하루도 우리의 삶 속에서 그리스도를 증거하는 놀라운 역사가 일어나길 소원합니다. 복음 때문에 기쁨이 넘치는 하루가 되길 소원합니다.

redlongst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