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다니엘

다니엘 8장 15-27절 (가브리엘 천사의 꿈에 대한 해석)

 

다니엘 8장 15-27절

15나 다니엘이 이 환상을 보고 그 뜻을 알고자 할 때에 사람 모양 같은 것이 내 앞에 섰고 16내가 들은즉 을래 강 두 언덕 사이에서 사람의 목소리가 있어 외쳐 이르되 가브리엘아 이 환상을 이 사람에게 깨닫게 하라 하더니 17그가 내가 선 곳으로 나왔는데 그가 나올 때에 내가 두려워서 얼굴을 땅에 대고 엎드리매 그가 내게 이르되 인자야 깨달아 알라 이 환상은 정한 때 끝에 관한 것이니라 18그가 내게 말할 때에 내가 얼굴을 땅에 대고 엎드리어 깊이 잠들매 그가 나를 어루만져서 일으켜 세우며 19이르되 진노하시는 때가 마친 후에 될 일을 내가 네게 알게 하리니 이 환상은 정한 때 끝에 관한 것임이라 20네가 본 바 두 뿔 가진 숫양은 곧 메대와 바사 왕들이요 21털이 많은 숫염소는 곧 헬라 왕이요 그의 두 눈 사이에 있는 큰 뿔은 곧 그 첫째 왕이요 22이 뿔이 꺾이고 그 대신에 네 뿔이 났은즉 그 나라 가운데에서 네 나라가 일어나되 그의 권세만 못하리라 23이 네 나라 마지막 때에 반역자들이 가득할 즈음에 한 왕이 일어나리니 그 얼굴은 뻔뻔하며 속임수에 능하며 24그 권세가 강할 것이나 자기의 힘으로 말미암은 것이 아니며 그가 장차 놀랍게 파괴 행위를 하고 자의로 행하여 형통하며 강한 자들과 거룩한 백성을 멸하리라 25그가 꾀를 베풀어 제 손으로 속임수를 행하고 마음에 스스로 큰 체하며 또 평화로운 때에 많은 무리를 멸하며 또 스스로 서서 만왕의 왕을 대적할 것이나 그가 사람의 손으로 말미암지 아니하고 깨지리라 26이미 말한 바 주야에 대한 환상은 확실하니 너는 그 환상을 간직하라 이는 여러 날 후의 일임이라 하더라 27이에 나 다니엘이 지쳐서 여러 날 앓다가 일어나서 왕의 일을 보았느니라 내가 그 환상으로 말미암아 놀랐고 그 뜻을 깨닫는 사람도 없었느니라

 

오늘 본문에서 가브리엘 천사는 다니엘이 환상을 깨달아 알 수 있도록 해석을 합니다. 이런 역할(하나님의 계획을 전달하는)은 누가복음에서 세례 요한의 출생과 예수님의 탄생을 예고함으로 반복됩니다. 놀라운 것은 가브리엘의 해석이 너무나 정확하다는 것입니다. 다니엘이 환상을 보고 해석을 들었던 때는 벨사살 왕 제삼 년 때였습니다. 그런데 아직 제대로 된 힘을 가지고 있지 않았던 헬라 왕이 메대와 바사 왕을 정복하는 미래에 될 일들에 대하여 정확히 기록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20-21절에서 다니엘이 본 두 뿔 가진 숫양은 곧 메대와 바사 왕들이요 털이 많은 숫염소는 곧 헬라 왕이라고 알려줍니다. (구체적인 이 부분에 대하여 자유 신학자들은 다니엘서는 다니엘이 쓴 것이 아니라고 확신합니다) 털이 많은 숫염소를 헬라로 정하게 되면, 두 눈 사이에 있는 큰 뿔 곧 첫째 왕은 알렉산더 대왕이 됩니다. 헬라의 가장 위대한 알렉산더 대왕이 갑자기 죽자 그의 휘하에 있었던 네 장수가 나라를 넷으로 나누어 다스리게 됩니다. (카산더(마게도냐, 헬라), 리시마쿠스(동북부의 트리키아), 톨레미(이집트), 셀류코스(시리아)) 그리고 네 나라 마지막 때에 한 왕이 나오는데(그는 셀류코스 왕조로부터 나오는 안티오쿠스 에피파네스 왕입니다.) 그는 거짓말과 악행으로 이스라엘을 박해할 것이며 궁극적으로 그는 마지막 때에 나타날 적그리스도를 상징합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오늘 본문은 미래에 일어날 놀라운 일들이 정확히 기록되어 있습니다. 어떤 이들은 자신들의 지식과 경험 때문에 오늘 본문에 의구심을 표현합니다. 그들이 믿지 못하는 것은 역사적 사건의 시간이 아니라 역사를 주관하시는 하나님의 능력을 믿지 못하는 것입니다. 만약에 다니엘의 환상을 해석하는 가브리엘을 인정한다면 우리는 누가복음에 나타난 가브리엘의 예언을 믿게 되며, 하나님의 섭리를 알게 될 것입니다. 하나님의 약속대로 예수님께서 이 땅에 오셔서 우리의 구원을 이루셨습니다. 이것이 기쁜 소식이며, 마지막 때를 살아가는 우리들이 붙잡아야 할 은혜입니다. 그리고 적그리스도의 유혹과 학대 속에서도 담대할 수 있는 이유는 모든 것을 계획하시고 실행하시는 분이 우리의 주님이신 하나님이라는 사실 때문입니다. 오늘 하루도 영원한 나라를 이 땅에 이루신 예수 그리스도를 바라보며 담대히 주님의 길을 걸어가는 여러분들이 되시길 소원합니다.

redlongst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