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잠언

잠언 9장 13-18절 (미련한 여인의 유혹)

 

잠언 9장 13-18절

13미련한 여인이 떠들며 어리석어서 아무것도 알지 못하고 14자기 집 문에 앉으며 성읍 높은 곳 있는 자리에 앉아서 15자기 길을 바로 가는 행인들을 불러 이르되 16어리석은 자는 이리로 돌이키라 또 지혜 없는 자에게 이르기를 17도둑질한 물이 달고 몰래 먹는 떡이 맛이 있다하는도다 18오직 그 어리석은 자는 죽은 자들이 거기 있는 것과 그의 객들이 스올 깊은 곳에 있는 것을 알지 못하느니라

 

오는 본문은 미련한 여인의 유혹이 얼마나 거짓된 것인지를 묘사하고 있습니다. 미련한 여인은 지혜의 여인과 대조되어 보입니다. 지혜는 집을 짓고 좋은 것으로 잔치를 준비하고 여종을 보내어 사람을 초대합니다. 그런데 미련한 여인(음녀)은 거짓된 것(도둑질한 물과 몰래 먹는 떡)으로 사람들을 초대합니다.

 

우리가 놀라야 할 것은 미련한 여인(음녀) 유혹하는 장소가 성읍 높은 곳이라는 것입니다. 성읍 높은 곳은 성전과 왕궁이 있는 곳입니다. 즉 미련한 여인(음녀)가 사람들은 유혹하고 있는 곳은 이방신들을 섬겼던 왕궁 안의 산당입니다. 솔로몬이 지은 큰 죄 중의 하나가 자신의 후궁들이 자신의 신들을 섬길 수 있는 산당을 짓도록 허락했다는 것입니다. 열왕기상 11장 1-8절에 솔로몬의 악행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솔로몬 왕이 바로의 딸 외에 이방의 많은 여인을 사랑하였으니 곧 모압과 암몬과 에돔과 시돈과 헷 여인이라 여호와께서 일찍이 이 여러 백성에 대하여 이스라엘 자손에게 말씀하시기를 너희는 그들과 서로 통혼하지 말며 그들도 너희와 서로 통혼하게 하지 말라 그들이 반드시 너희의 마음을 돌려 그들의 신들을 따르게 하리라 하셨으나 솔로몬이 그들을 사랑하였더라 왕은 후궁이 칠백 명이요 첩이 사백 명이라 그의 여인들이 왕의 마음을 돌아서게 하였더라 솔로몬이 나이가 많을 때 그의 여인들이 그의 마음을 돌려 다른 신들을 따르게 하였으므로 왕의 마음이 그의 아버지 다윗의 마음과 같지 아니하여 그의 하나님 여호와 앞에 온전하지 못하였으니 이는 시돈 사람의 여신 아스다롯을 따르고 암몬 사람의 가증한 밀곰을 따름이라 솔로몬이 여호와의 눈앞에서 악을 행하여 그의 아버지 다윗이 여호와를 온전히 따름 같이 따르지 아니하고 모압의 가증한 그모스를 위하여 예루살렘 앞 산에 산당을 지었고 또 암몬 자손의 가증한 몰록을 위하여 그와 같이 하였으며 그가 또 그의 이방 여인들을 위하여 다 그와 같이 한지라 그들이 자기의 신들에게 분향하며 제사하였더라” 이 얼마나 슬픈 일입니까! 솔로몬이 이방 여인(음녀)을 사랑한 결과는 이방신을 섬기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혜의 초대를 응하는 자들은 생명을 얻고 명철의 길로 이끌려 가지만 미련한 여인(음녀)의 초대에 응한 어리석은 자들은 사망을 얻고 스올의 길을 걷게 됩니다. 이스라엘 백성들의 문제는 하나님을 경외하는 지혜의 근본을 버리고 거짓된 잔칫상에 마음을 빼앗겨 미련한 여인을 따라 다른 신을 섬기는 배교의 일을 했다는 것입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우리는 영원한 것과 섞어져 없어질 것을 분별해야 합니다. 음녀는 도둑질 한 물이 달고 몰래 먹는 떡이 맛이 있다고 속여서 유혹합니다. 썩여져 없어질 것이 의미 있고 유익하다고 유혹하는 것입니다. 과연 우리는 무엇을 붙잡고 있습니까? 사도 바울은 에베소서 4장 17-24절에 이렇게 권면합니다. “그러므로 내가 이것을 말하며 주 안에서 증언하노니 이제부터 너희는 이방인이 그 마음의 허망한 것으로 행함 같이 행하지 말라 그들의 총명이 어두워지고 그들 가운데 있는 무지함과 그들의 마음이 굳어짐으로 말미암아 하나님의 생명에서 떠나 있도다 그들이 감각 없는 자가 되어 자신을 방탕에 방임하여 모든 더러운 것을 욕심으로 행하되 오직 너희는 그리스도를 그같이 배우지 아니하였느니라 진리가 예수 안에 있는 것 같이 너희가 참으로 그에게서 듣고 또한 그 안에서 가르침을 받았을진대 너희는 유혹의 욕심을 따라 썩어져 가는 구습을 따르는 옛사람을 벗어 버리고 오직 너희의 심령이 새롭게 되어 하나님을 따라 의와 진리의 거룩함으로 지으심을 받은 새 사람을 입으라” 오늘 하루도 음녀의 유혹을 이기고 그리스도의 지혜를 따라 살아감으로 하나님의 풍성한 은혜를 누리는 여러분들이 되길 소원합니다.

redlongst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