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요한계시록

요한계시록 17장 1-6절 (음녀 바벨론이 받을 심판)

 

요한계시록 17장 1-6절

17:1또 일곱 대접을 가진 일곱 천사 중 하나가 와서 내게 말하여 이르되 이리로 오라 많은 물 위에 앉은 큰 음녀가 받을 심판을 네게 보이리라 2땅의 임금들도 그와 더불어 음행하였고 땅에 사는 자들도 그 음행의 포도주에 취하였다 하고 3곧 성령으로 나를 데리고 광야로 가니라 내가 보니 여자가 붉은 빛 짐승을 탔는데 그 짐승의 몸에 하나님을 모독하는 이름들이 가득하고 일곱 머리와 열 뿔이 있으며 4그 여자는 자주 빛과 붉은 빛 옷을 입고 금과 보석과 진주로 꾸미고 손에 금 잔을 가졌는데 가증한 물건과 그의 음행의 더러운 것들이 가득하더라 5그의 이마에 이름이 기록되었으니 비밀이라, 큰 바벨론이라, 땅의 음녀들과 가증한 것들의 어미라 하였더라 6또 내가 보매 이 여자가 성도들의 피와 예수의 증인들의 피에 취한지라 내가 그 여자를 보고 놀랍게 여기고 크게 놀랍게 여기니

 

요한계시록 17장은 음녀 바벨론에 대한 묘사가 기록되어 있습니다. 1절을 보면 일곱 대접을 가진 일곱 천사 중 하나가 사도 요한에게 음녀 바벨론이 받을 심판을 보여 준다고 말하는 것은 일곱 대접 심판과 바벨론의 멸망이 연관이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세상의 힘을 상징하는 음녀가 하나님의 심판대에 서게 된 것은 요한계시록 16장에서 기록된 대로 큰 성 바벨론이 하나님의 맹렬한 진노의 포도주 잔을 받았기 때문입니다. 큰 성 바벨론이 하나님의 심판을 받아야 하는 이유는(2절에 기록된 대로) 땅의 임금뿐만 아니라 땅에 사는 자들도 음행의 포도주에 취했기 때문입니다. 음행이란 하나님 외에 다른 신을 경배하며 하나님을 대적하는 행위를 의미합니다. 요한계시록 2장에서 두아디라 교회에 자칭 선지자라 하는 여자 이세벨에 대한 경고를 합니다. 왜냐하면 그녀는 음행과 술수로 성도들을 꾀어 행음하게 하고 우상의 제물을 먹게 했기 때문입니다.

 

3절을 보면 성령님께서 사도 요한을 데리고 광야로 나갑니다. 요한계시록에서 묘사하는 광야는 교회를 상징하는 여자가 한때와 두 때와 반 때, 1,260일을 거류하면서 양육을 받는 곳입니다. 그런데 붉은 빛 짐승을 탄 여자가 광야에 있다는 것은 양육을 받는 성도들과 함께 공존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붉은빛 짐승을 타고 나오는 음녀는 요한계시록 13장에 기록된 세상의 권세를 가진 짐승과 유사합니다. 이 음녀는 자줏빛과 붉은빛 옷을 입고 유혹을 하고 있습니다. 겉으로는 금과 보석과 진주로 꾸미고 금잔을 가진 것처럼 보이지만 속에는 가증한 물건과 음행의 더러운 것들이 가득합니다. 세상은 자신의 파워를 부와 사치로 꾸미고 사람들을 미혹하려고 합니다. 5절에서 음녀의 이름이 ‘큰 바벨론’이라 불리고 땅의 음녀들과 가증한 것들의 어미라고 정의합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여러분의 이마에는 누구의 이름이 새겨져 있습니까? 음녀는 사람들을 미혹하여 그들의 이마에 짐승의 표를 새기려고 합니다. 음녀는 금잔 속에 더러운 것과 가증한 것을 숨기고 사람들을 유혹합니다. 이 유혹에 넘어간 자들은 하나님을 대적하며, 우상 숭배하며, 맹렬한 진노의 포도주 잔을 마시는 자들입니다. 그런데 6절을 보면 음녀가 심판을 받기는커녕 승리한 것처럼 보입니다. 음녀 바벨론은 절대로 멸망하지 않을 것처럼 보이지만 기필코 하나님의 심판을 피할 수 없습니다. 종말을 살아가는 우리가 가장 힘든 것이 바로 이 부분입니다. 예수 그리스도를 따라가는 자들보다 음녀 바벨론의 힘을 의지하는 자들이 세상에서 잘 되는 모습 때문에 애통해할 수밖에 없습니다. 그러나 우리가 기억해야 하는 것은 성도들의 이마에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는 사실입니다. 승리가 보장되어 있기 때문에 하나님의 승리 연가를 고난 속에서도 부를 수 있습니다. 오늘 하루도 음녀 바벨론의 유혹을 이겨내며 오직 예수 그리스도만 의지하는 여러분들이 되길 소원합니다.

redlongst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