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요한계시록

요한계시록 13장 1-10절 (그리스도를 흉내 내고 있는 짐승)

 

요한계시록 13장 1-10절 (그리스도를 흉내 내고 있는 짐승)

13:1내가 보니 바다에서 한 짐승이 나오는데 뿔이 열이요 머리가 일곱이라 그 뿔에는 열 왕관이 있고 그 머리들에는 신성 모독 하는 이름들이 있더라 2내가 본 짐승은 표범과 비슷하고 그 발은 곰의 발 같고 그 입은 사자의 입 같은데 용이 자기의 능력과 보좌와 큰 권세를 그에게 주었더라 3그의 머리 하나가 상하여 죽게 된 것 같더니 그 죽게 되었던 상처가 나으매 온 땅이 놀랍게 여겨 짐승을 따르고 4용이 짐승에게 권세를 주므로 용에게 경배하며 짐승에게 경배하여 이르되 누가 이 짐승과 같으냐 누가 능히 이와 더불어 싸우리요 하더라 5또 짐승이 과장되고 신성 모독을 말하는 입을 받고 또 마흔두 달 동안 일할 권세를 받으니라 6짐승이 입을 벌려 하나님을 향하여 비방하되 그의 이름과 그의 장막 곧 하늘에 사는 자들을 비방하더라 7또 권세 받아 성도들과 싸워 이기게 되고 각 족속과 백성과 방언과 나라를 다스리는 권세를 받으니 8죽임을 당한 어린 양의 생명 책에 창세 이후로 이름이 기록되지 못하고 이 땅에 사는 자들은 다 그 짐승에게 경배하리라 9누구든지 귀가 있거든 들을지어다 10사로잡힐 자는 사로잡혀 갈 것이요 칼에 죽을 자는 마땅히 칼에 죽을 것이니 성도들의 인내와 믿음이 여기 있느니라

 

사탄에게 속한 두 짐승 중에 한 짐승이 바다에서 나오는데 그는 뿔이 열인데 이것은 용의 열 뿔과 같이 권력과 권능을 나타냅니다. 지난 시간에 살펴보았듯이 바다에서 나온 짐승은 다니엘서 7장에 기록된 것처럼 세상의 권세를 가지고 하나님의 백성을 공격하며 핍박합니다. 그런데 3절을 보면 그 짐승의 일곱 머리 중의 하나가 죽은 것 같았다가 회복되는 장면이 기록되어 있습니다. 그런데 이 장면은 요한계시록 5장 6절의 내용과 유사합니다. “ 내가 또 보니 보좌와 네 생물과 장로들 사이에 한 어린 양이 서 있는데 일찍이 죽임을 당한 것 같더라 그에게 일곱 뿔과 일곱 눈이 있으니 이 눈들은 온 땅에 보내심을 받은 하나님의 일곱 영이더라” 요한계시록 5장은 하늘 보좌에 계시는 예수 그리스도를 묘사하는 장면입니다. 그렇다면 요한계시록 13장에 나오는 짐승은 예수 그리스도를 흉내 내고 있는 것입니다. (번 포이쓰레스 교수는 ‘요한계시록 백 잡기’라는 책에서 사탄, 짐승, 거짓 선지자가 삼위일체 하나님을 흉내 내고 있다는 것을 강조합니다) 바다에서 나온 짐승은 놀랍게도 용과 흡사하고 예수 그리스도를 흉내 내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용과 짐승의 관계를 보면 (2절에) 용이 짐승에게 권세와 보좌를 주었다고 합니다. 이것 또한 하나님께서 예수님께 권세와 보좌를 주신 것을 흉내 내는 것입니다.

 

짐승은 그리스도의 죽음과 부활을 흉내 내어 자신의 치명적인 상처와 회복으로 사람들을 유혹하여 그를 따르게 합니다. 세상의 권력이 망하는 것처럼 보이다가도 다시 생존하고 권력을 잡는 것을 보고 그 권력이 단단해지는 것을 볼 때 사람들은 권력을 경배하게 됩니다. 그러나 성경이 증거하는 것은 이 세상의 어떠한 권력도 영원할 수 없고 오직 그리스도만이 영원히 다스리신다는 것입니다. 이 약속을 붙잡은 자들은 사탄의 공격과 핍박 속에서 이겨낼 수 있는 것입니다. 5-7절을 보면 바다에서 나온 짐승이 마흔두 달 동안 일할 권세를 받습니다. 짐승을 입을 벌려 하나님을 비방하며 성도들을 핍박합니다. 그리고 심지어 7절에는 “성도들과 싸워 이기게 되고”라는 표현까지 사용합니다. 이 모습은 요한계시록 11장에서 성전 바깥 마다이 42개월 동안 짓밟히고 두 증인이 길에서 죽게 된 것과 같습니다. 성도들이 공격과 핍박만을 당하는 것이 아니라 목숨까지 내놓는 순교자가 되는 것입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용과 짐승은 하나님과 예수님을 흉내 내어 자신들을 숭배할 것을 강요합니다. 많은 사람은 이 유혹에 넘어가 그들을 경배하며 성도들을 조롱하는 것이 마지막 시대의 모습입니다. 마지막 때에 성도들은 용과 짐승의 요구에 거부하는 자이며 순교를 당합니다. 성도들이 핍박을 당하며 순교하는 모습은 짐승이 승리하는 것처럼 보이지만 사실은 요한계시록 6장에서 성도들의 기도에 대한 응답을 보면 순교자의 승리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순교자의 기도 응답은 요한계시록 19장에서 짐승의 마지막 패배를 통해서 드러나며 성도들을 승리자이신 예수 그리스도와 함께 승리를 누리게 됩니다. 용과 짐승의 엄청난 박해와 유혹 속에서 이길 수 있는 것은 우리를 위하여 죽임당하신 어린양이신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성도의 이름이 생명책에 기록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이제 우리가 해야 할 일은 인내하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신실하심과 은혜를 믿고 예수 그리스도의 승리를 통하여 현재 우리에게 주어진 고난을 기쁨으로 이겨내는 것입니다. 오늘 하루도 우리의 승리되시는 예수 그리스도만을 붙잡고 걸어가는 여러분들이 되길 소원합니다.

redlongst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