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사무엘상

사무엘상 3장 1-21절

 

사무엘상 3장 1-21절

3:1아이 사무엘이 엘리 앞에서 여호와를 섬길 때에는 여호와의 말씀이 희귀하여 이상이 흔히 보이지 않았더라 2엘리의 눈이 점점 어두워 가서 잘 보지 못하는 그 때에 그가 자기 처소에 누웠고 3하나님의 등불은 아직 꺼지지 아니하였으며 사무엘은 하나님의 궤 있는 여호와의 전 안에 누웠더니 4여호와께서 사무엘을 부르시는지라 그가 대답하되 내가 여기 있나이다 하고 5엘리에게로 달려가서 이르되 당신이 나를 부르셨기로 내가 여기 있나이다 하니 그가 이르되 나는 부르지 아니하였으니 다시 누우라 하는지라 그가 가서 누웠더니 6여호와께서 다시 사무엘을 부르시는지라 사무엘이 일어나 엘리에게로 가서 이르되 당신이 나를 부르셨기로 내가 여기 있나이다 하니 그가 대답하되 내 아들아 내가 부르지 아니하였으니 다시 누우라 하니라 7사무엘이 아직 여호와를 알지 못하고 여호와의 말씀도 아직 그에게 나타나지 아니한 때라 8여호와께서 세 번째 사무엘을 부르시는지라 그가 일어나 엘리에게로 가서 이르되 당신이 나를 부르셨기로 내가 여기 있나이다 하니 엘리가 여호와께서 이 아이를 부르신 줄을 깨닫고 9엘리가 사무엘에게 이르되 가서 누웠다가 그가 너를 부르시거든 네가 말하기를 여호와여 말씀하옵소서 주의 종이 듣겠나이다 하라 하니 이에 사무엘이 가서 자기 처소에 누우니라 10여호와께서 임하여 서서 전과 같이 사무엘아 사무엘아 부르시는지라 사무엘이 이르되 말씀하옵소서 주의 종이 듣겠나이다 하니 11여호와께서 사무엘에게 이르시되 보라 내가 이스라엘 중에 한 일을 행하리니 그것을 듣는 자마다 두 귀가 울리리라 12내가 엘리의 집에 대하여 말한 것을 처음부터 끝까지 그 날에 그에게 다 이루리라 13내가 그의 집을 영원토록 심판하겠다고 그에게 말한 것은 그가 아는 죄악 때문이니 이는 그가 자기의 아들들이 저주를 자청하되 금하지 아니하였음이니라 14그러므로 내가 엘리의 집에 대하여 맹세하기를 엘리 집의 죄악은 제물로나 예물로나 영원히 속죄함을 받지 못하리라 하였노라 하셨더라 15사무엘이 아침까지 누웠다가 여호와의 집의 문을 열었으나 그 이상을 엘리에게 알게 하기를 두려워하더니 16엘리가 사무엘을 불러 이르되 내 아들 사무엘아 하니 그가 대답하되 내가 여기 있나이다 하니 그가 17이르되 네게 무엇을 말씀하셨느냐 청하노니 내게 숨기지 말라 네게 말씀하신 모든 것을 하나라도 숨기면 하나님이 네게 벌을 내리시고 또 내리시기를 원하노라 하는지라 18사무엘이 그것을 그에게 자세히 말하고 조금도 숨기지 아니하니 그가 이르되 이는 여호와이시니 선하신 대로 하실 것이니라 하니라 19사무엘이 자라매 여호와께서 그와 함께 계셔서 그의 말이 하나도 땅에 떨어지지 않게 하시니 20단에서부터 브엘세바까지의 온 이스라엘이 사무엘은 여호와의 선지자로 세우심을 입은 줄을 알았더라 21여호와께서 실로에서 다시 나타나시되 여호와께서 실로에서 여호와의 말씀으로 사무엘에게 자기를 나타내시니라

 

오늘 본문은 아이 사무엘이 하나님의 말씀을 듣는 장면이 기록되어 있습니다. 하나님께서 사무엘을 이스라엘의 선지자로 부르시는 첫 번째 장면입니다. 성경은 지금까지 엘리 두 아들의 죄악과 사무엘의 구별된 모습을 비교하여 보여주었습니다. 우리는 사무엘이 선지자로서 준비되어서 하나님께서 부르신 것으로 오해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사무엘이 하나님의 선지자로 부르심은 받은 것은 전적으로 하나님의 은혜 때문입니다. 그래서 오늘 본문은 사무엘 앞에 '아이'라는 설명을 덧붙이고 있습니다. 또한 하나님의 음성을 구별할 수 없었습니다. 분명히 사무엘은 나실인으로 구별된 삶을 살았고 하나님의 율법에 순종하며 성전 일을 감당하였지만 그는 아직까지 하나님의 음성을 듣지 못했던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세 번이나 그의 이름을 부르셨지만 그는 엘리 제사장에게 나아갔습니다. 눈이 점점 어두워 가서 잘 보이지 않지만 엘리 제사장은 하나님께서 사무엘을 부르셨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1절에 기록된 것처럼, 엘리 시대에는 하나님의 말씀이 희귀하여 이상이 흔히 보이지 않았지만 엘리 제사장은 자신을 부르신 하나님의 말씀의 능력을 알고 있었기 때문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사무엘에게 엘리의 집에 행하실 심판에 대하여 말씀하셨습니다. 사무엘은 그들의 죄악이 너무나 패악해서 속죄함을 받지 못한다는 두려운 심판의 메시지를 받은 것입니다. 아이 사무엘은 두려워할 수 밖에 없었습니다. 그러나 엘리 제사장의 요구에 사무엘은 담대히 조금도 숨기지 않고 하나님의 말씀을 전달합니다. 이것이 바로 선지자의 역할입니다. 성경에 나온 참된 선지자들은 하나님의 말씀을 전달하면서 수 많은 고통과 핍박을 당합니다. 왜냐하면 하나님의 말씀이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듣기 싫은 질책이거나 회개하고 돌아오지 않으면 주어질 심판에 대한 내용이었기 때문입니다. (18절에 기록된 엘리 제사장의 고백이 놀랍습니다. 자신의 가문을 향한 심판에 대하여 그는 "이는 여호와이시니 선하신 대로 하실 것이니라"라고 고백합니다. 아마도 그는 자신의 무능함과 두 아들의 패악을 알았기 때문에 이렇게 고백했음 것입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성경은 사무엘이 성장할 때에 하나님께서 그와 함께 계셔서 그의 말이 하나도 땅에 떨어지지 않게 하셨다고 증거합니다. 하나님께서 사무엘에게 말씀하시고 그를 거룩한 자로 만들어 가십니다. 이와 같이 성령 하나님께서 성도를 그리스도와 연합시키심으로 거룩한 삶으로 인도하십니다. 월터 마샬은 하나님의 말씀이 증거하는 복음의 능력이 이끄는 거룩한 삶을 이렇게 설명합니다. “성령은 복음을 통해 신자를 그리스도와 연합시켜서 그분과의 교제와 거룩으로 이끌어 드리신다. 그리스도는 복음을 통해 신자의 마음에 믿음을 나누어 주신다. 믿음은 그리스도와 그분의 모든 충만을 신자가 실제로 자기 마음 속에 모셔 들이는 방편이다. 이 믿음조차 성령의 은혜다. 믿음을 갖게 된 사람은 복음을 온 마음으로 믿는다. 믿음이 있는 사람은 그리스도가 주시는 모든 구원을 얻기 위해 복음을 통해 은혜로 계시되고 약속된 대로 그리스도를 믿는다.” 오늘 하루도 성령의 인도하심으로 복음의 은혜를 우리의 삶 속에서 신실하게 전하는 자가 되길 소원합니다.

redlongstone

 

 

 

'매일 묵상 > 사무엘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무엘상 4장 12-22절  (0) 2022.09.19
사무엘상 4장 1-11절  (0) 2022.09.18
사무엘상 2장 22-36절  (0) 2022.08.18
사무엘상 2장 12-21절  (0) 2022.07.19
사무엘상 2장 1-11절  (0) 2022.07.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