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누가복음

누가복음 13장 22-30절 (구원을 받는 자가 적으니이까?, 좁은 문으로 들어가기를 힘쓰라)

 

누가복음 13장 22-30절

22예수께서 각 성 각 마을로 다니사 가르치시며 예루살렘으로 여행하시더니 23어떤 사람이 여짜오되 주여 구원을 받는 자가 적으니이까 그들에게 이르시되 24좁은 문으로 들어가기를 힘쓰라 내가 너희에게 이르노니 들어가기를 구하여도 못하는 자가 많으리라 25집 주인이 일어나 문을 한 번 닫은 후에 너희가 밖에 서서 문을 두드리면 주여 열어 주소서 하면 그가 대답하여 이르되 나는 너희가 어디에서 온 자인지 알지 못하노라 하리니 26그 때에 너희가 말하되 우리는 주 앞에서 먹고 마셨으며 주는 또한 우리를 길거리에서 가르치셨나이다 하나 27그가 너희에게 말하여 이르되 나는 너희가 어디에서 왔는지 알지 못하노라 행악하는 모든 자들아 나를 떠나 가라 하리라 28너희가 아브라함과 이삭과 야곱과 모든 선지자는 하나님 나라에 있고 오직 너희는 밖에 쫓겨난 것을 볼 때에 거기서 슬피 울며 이를 갈리라 29사람들이 동서남북으로부터 와서 하나님의 나라 잔치에 참여하리니 30보라 나중 된 자로서 먼저 될 자도 있고 먼저 된 자로서 나중 될 자도 있느니라 하시더라

 

오늘 본문은 “구원을 받는 자가 적으니이까”라는 질문에 답이 기록되어 있습니다. 예수님께서는 좁은 문으로 들어가기를 힘쓰라고 말씀하십니다. 좁은 문으로 들어가기를 힘쓰라고 명령하시는 이유는 멸망으로 인도하는 문이 크고 넓기 때문입니다. 두 가지의 길이 우리 앞에 있습니다. 하나는 넓고 평안한 길이고, 다른 길은 좁고 불편한 길입니다. 넓고 평안한 길을 가는 자들은 주인을 섬겼다고 고백하지만, 주인이 그들을 알지 못하는 자들입니다. 그들은 하나님을 섬겼다고 하지만 거짓 선지자의 유혹에 넘어가서 실상은 우상 숭배하는 자들입니다. 거짓 선지자에 대하여 예레미야 23장 16절에서 이렇게 경고합니다. “만군의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되 너희에게 예언하는 선지자들의 말을 듣지 말라 그들은 너희에게 헛된 것을 가르치나니 그들이 말한 묵시는 자기 마음으로 말미암은 것이요 여호와의 입에서 나온 것이 아니니라” 거짓 선지자들은 양의 옷을 입고 노략질하는 이리와 같습니다. 그들의 진정한 목적은 자신의 배를 치우려고 하는 것입니다. 불행히도 거짓 선지자들을 쫓았던 자들은 “나는 너희가 어디에서 왔는지 알지 못하노라"라고 말씀하시는 하나님의 음성을 듣게 될 것입니다.

 

예수님께서는 산상수훈의 결론 부분(마태복음 7장 13-14절)에서 “좁은 문으로 들어가라 멸망으로 인도하는 문은 크고 그 길이 넓어 그리로 들어가는 자가 많고 생명으로 인도하는 문은 좁고 길이 협착하여 찾는 자가 적음이라” 천국의 좁은 문에 들어갈 수 있는 자를 마태복음 7장 21절에서 말씀하십니다. “나더러 주여 주여 하는 자마다 다 천국에 들어갈 것이 아니요 다만 하늘에 계신 내 아버지의 뜻대로 행하는 자라야 들어가리라” 하늘에 계신 아버지의 뜻을 아는 자들을 복 있는 자들입니다. 좁은 길을 가는 자들은 “심령이 가난한 자요”, “애통하는 자요”, “온유한 자요”, “의에 주리고 목마른 자요”, “긍휼이 여기는 자요”, “마음이 청결한 자요”, “화평하게 하는 자요”, “의를 위하여 박해를 받는 자”입니다. 세상은 좁은 문을 걸어가는 자들을 조롱하지만, 그것이 복을 받은 증거라고 예수님께서는 말씀하십니다. “예수님으로 말미암아 너희를 욕하고 박해하고 거짓으로 너희를 거슬러 모든 악한 말을 할 때에는 너희에게 복이 있나니”(마태복음 5장 11절)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양들을 위하여 목숨을 버리신 예수님께서 우리의 좁은 문이 되셨습니다. 예수님께 속한 양들의 문이 되셔서 생명의 길로 인도하십니다. 그러므로 예수님 외에는 모두 절도요 강도라는 사실을 기억해야 합니다. 거짓 선지자, 교사들이 유혹하는 넓고 평안한 멸망의 길로 가지 말아야 합니다. 우리의 행위로 하나님 나라의 잔치에 참석하는 것이 아니라, (만약에 우리의 행위로 참석한다면 쫓겨날 것입니다) 오직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로 말미암아 들어가 천국의 기쁨을 누려야 합니다. 우리에게 천국의 기쁨이 주어졌기에 오늘 하루도 팔 복의 삶이 우리의 삶 속에 나타나야 합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열매가 맺어 세상에 빛과 소금의 역할을 하는 여러분들이 되길 소원합니다.

redlongst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