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출애굽기

출애굽기 28장 15-30절 (제사장의 판결 흉패)

 

출애굽기 28장 15-30절

15너는 판결 흉패를 에봇 짜는 방법으로 금 실과 청색 자색 홍색 실과 가늘게 꼰 베 실로 정교하게 짜서 만들되 16길이와 너비가 한 뼘씩 두 겹으로 네모 반듯하게 하고 17그것에 네 줄로 보석을 물리되 첫 줄은 홍보석 황옥 녹주옥이요 18둘째 줄은 석류석 남보석 홍마노요 19셋째 줄은 호박 백마노 자수정이요 20넷째 줄은 녹보석 호마노 벽옥으로 다 금 테에 물릴지니 21이 보석들은 이스라엘 아들들의 이름대로 열둘이라 보석마다 열두 지파의 한 이름씩 도장을 새기는 법으로 새기고 22순금으로 노끈처럼 땋은 사슬을 흉패 위에 붙이고 23또 금 고리 둘을 만들어 흉패 위 곧 흉패 두 끈에 그 두 고리를 달고 24땋은 두 금 사슬로 흉패 두 끝 두 고리에 꿰어 매고 25두 땋은 사슬의 다른 두 끝을 에봇 앞 두 어깨받이의 금 테에 매고 26또 금 고리 둘을 만들어 흉패 아래 양쪽 가 안쪽 곧 에봇에 닿은 곳에 달고 27또 금 고리 둘을 만들어 에봇 앞 두 어깨받이 아래 매는 자리 가까운 쪽 곧 정교하게 짠 띠 위쪽에 달고 28청색 끈으로 흉패 고리와 에봇 고리에 꿰어 흉패로 정교하게 짠 에봇 띠 위에 붙여 떨어지지 않게 하라 29아론이 성소에 들어갈 때에는 이스라엘 아들들의 이름을 기록한 이 판결 흉패를 가슴에 붙여 여호와 앞에 영원한 기념을 삼을 것이니라 30너는 우림과 둠밈을 판결 흉패 안에 넣어 아론이 여호와 앞에 들어갈 때에 그의 가슴에 붙이게 하라 아론은 여호와 앞에서 이스라엘 자손의 흉패를 항상 그의 가슴에 붙일지니라

 

오늘 본문은 제사장의 판결 흉패에 관한 내용이 기록되어 있습니다. 이 흉패는 제사장이 입는 에봇 앞에 다는 자그마한 주머니 같은 것입니다. 이 판결 흉패의 특징은 열두 지파의 이름이 새긴 열두 보석이 달려 있고 금사슬로 흉패의 네 귀를 에봇에 메어 떨어지지 않게 합니다. 대제사장은 하나님 앞에 혼자 나아갑니다. 그러나 그가 열두 지파의 이름을 새긴 흉패를 에봇에 고정해 메고 가는 것은 모든 이스라엘 백성을 가슴에 안고 하나님 앞에 나아가는 것을 상징하는 것입니다.

 

이스라엘의 모든 제사장은 자신의 죄를 속죄한 후에 에봇과 판결 흉패를 입고 이스라엘 백성을 가슴에 품고 나아갔습니다. 그런데 히브리서 저자는 우리에게 완전하신 대제사장을 소개해 줍니다. 히브리서 9장 11-12절 “그리스도께서 장래 좋은 일의 대제사장으로 오사 손으로 짓지 아니한 것 곧 이 창조에 속하지 아니한 더 크고 온전한 장막으로 말미암아 염소와 송아지의 피로 하지 아니하고 오직 자기의 피로 영원한 속죄를 이루사 단번에 성소에 들어가셨느니라” 그렇습니다. 예수 그리스도께서 모든 믿는 자를 품으시고 하늘 성소로 들어가셨습니다.

사도 요한은 예수님께서 대제사장으로 계시는 새예루살렘 성을 보았습니다. 대제사장의 판결 흉패의 보석들이 요한계시록 21장 19-20절에 등장하는 것은 전혀 이상하지 않습니다. “그 성의 성곽의 기초 석은 각색 보석으로 꾸몄는데 첫째 기초 석은 벽옥이요 둘째는 남보석이요 셋째는 옥수요 넷째는 녹보석이요 다섯째는 홍마노요 여섯째는 홍보석이요 일곱째는 항옥이요 여덟째는 녹옥이요 아홉째는 담황옥이요 열째는 비취옥이요 열한째는 청옥이요 열두째는 자수정이라” 예수 그리스도께서 십자가에 달려 돌아가심으로 가슴에 품으신 모든 믿는 자들이 성곽의 기초 석인 것입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판결 흉패 안에 ‘우림과 둠밈’이라는 것을 넣었습니다. 히브리어 ‘우림’과 둠밈’은 복수형으로 ‘빛과 ‘완전’이라는 뜻을 가졌습니다. 이것이 어떤 물건인지 아는 사람이 없습니다. 중요한 것은 이것이 하나님의 뜻을 분별하게 하는 물건이었습니다. “그 성은 해나 달의 비침이 쓸 데 없으니 이는 하나님의 영광이 비치고 어린 양이 그 등불이 되심이라” 새예루살렘 성에 있는 자들은 하나님의 영광 빛을 통해서 온전한 하나님의 뜻을 아는 자가 됩니다. 그런데 이 은혜가 우리 가운데 주어졌다는 사실을 아십니까? 바로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하나님의 뜻이 드러났기 때문입니다. 오늘 하루도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하나님의 뜻을 분별하고 오직 하나님만을 섬기는 여러분들이 되길 소원합니다. redlongst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