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창세기

창세기 3장 1-7절 (1) 인간의 타락과 저주, 마귀는 언약의 의도를 변질시킨다.

창세기 3장 1-7절 (1)

3:1그런데 뱀은 여호와 하나님이 지으신 들짐승 중에 가장 간교하니라 뱀이 여자에게 물어 이르되 하나님이 참으로 너희에게 동산 모든 나무의 열매를 먹지 말라 하시더냐 2여자가 뱀에게 말하되 동산 나무의 열매를 우리가 먹을 수 있으나 3동산 중앙에 있는 나무의 열매는 하나님의 말씀에 너희는 먹지도 말고 만지지도 말라 너희가 죽을까 하노라 하셨느니라 4뱀이 여자에게 이르되 너희가 결코 죽지 아니하리라 5너희가 그것을 먹는 날에는 너희 눈이 밝아져 하나님과 같이 되어 선악을 알 줄 하나님이 아심이니라 6여자가 그 나무를 본즉 먹음직도 하고 보암직도 하고 지혜롭게 할 만큼 탐스럽기도 한 나무인지라 여자가 그 열매를 따먹고 자기와 함께 있는 남편에게도 주매 그도 먹은지라 7이에 그들의 눈이 밝아져 자기들이 벗은 줄을 알고 무화과나무 잎을 엮어 치마로 삼았더라

 

창세기 3장은 인간의 타락과 저주가 기록되어 있습니다. 오늘 본문에는 말하는 뱀이 등장합니다. 성경 전체로 볼 때 에덴동산에 있었던 말하는 뱀은 사탄의 도구로 사용되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요한계시록 12장 9절에는 옛 뱀을 사탄이라고 정의합니다. “큰 용이 내쫓기니 옛 뱀 곧 마귀라고도 하고 사탄이라고도 하며 온 천하를 꾀는 자라” 마귀가 뱀 안에 들어갈 수 있었던 것은 (욥기에 기록된 것처럼) 하나님의 허락이 있었기에 가능합니다. 왜냐하면 하나님께서는 이 시험을 통과하여 생명 나무의 열매를 주시길 원하셨습니다. 하나님께서 준비하신 안식의 축복을 마귀가 왜곡하여 인간에게 그것을 위반하도록 유혹했습니다. 클라인 교수님은 마귀의 목표를 이렇게 설명합니다. “악마가 유혹을 통해 이루려 했던 목표는 하나님의 힘과 영광의 온전한 계시인 하나님 나라-집의 건설을 막고 하나님의 대리 통치자로서 인간이 세계를 영원히 다스리게 되는 것을 예방하는 것이다. 그 목표는 인간이 왕 같은 제사장으로서 보호하던 하나님의 거룩한 성소를 오염시키고 훼파하는 것이었다. (생략) 인간이 유혹으로 언약을 위반하게 된다면 하나님은 언약의 피해자이자 언약의 복수자로서 즉각 자신의 형상자인 인간에게 맡겨진 왕국(하나님 나라) 프로그램을 취소해야 할 것이다. 이렇게 사탄은 생각했을 것이다. 그러므로 유혹자의 단기 목표는 언약의 두 당사자들을 서로로부터 떼어놓는 것이다. 좀더 구체적으로 말해 인간으로 하여금 창조주 하나님에 대한 충성 서약을 파기하도록 만드는 것이었다.”

 

인간의 충성 서약을 파기하기 위하여 뱀(마귀)은 하나님의 언약(진리)에 대하여 시비를 겁니다. 마귀는 창세기 2장 16-17절에 기록된 “동산 각종 나무의 열매는 네가 임의로 먹되 선악을 알게 하는 나무의 열매는 먹지 말라 네가 먹는 날에는 반드시 죽으리라”는 말씀을 “하나님께서 동산 모든 나무의 열매를 먹지 말라 하시더나”(1절) 로 바꾸어 언약의 의도를 변질시킵니다. 마귀는 의도적으로 하나님의 절대 주권에 의심을 품게 함으로서 언약 질서를 흔들어 놓으려는 것입니다. 여자는 “만지지도 말라”라는 말을 추가합니다. 여자의 마음 속에 분열이 생긴 것입니다. 그녀의 마음속에는 하나님께서 자신들을 무시하고 분봉 왕으로서 부당한 대우를 하고 계신다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그러자 이 틈을 놓치지 않고 뱀은 그녀에게 “너희가 결코 죽지 아니하리다”(4절) 고 거짓 확신을 심어줍니다. 이것은 선악을 알게 하는 열매를 먹으면 반드시 죽으리라는 하나님 심판의 경고에 대한 도전입니다. 오히려 뱀은 한발 더 나아가 거짓된 공포를 조성하는 이유에 대하여 설명합니다. “너희가 그것을 먹는 날에는 너희 눈이 밝아져 하나님과 같이 되어 선악을 알 줄 하나님이 아심이니라”(5절) 뱀은 여인에게 하나님과 같이 되고자 하는 욕망을 심어 놓았습니다. 이것이 비극이 시작입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뱀(마귀)은 반쪽 진리로 여자를 유혹했습니다. 여자의 욕망은 하나님에 대한 충성 서약을 파기하도록 만들었습니다. 이제 여자는 자신의 욕망을 차지하기 위하여 하나님을 버리고 마귀를 따르는 자가 된 것입니다. 성경은 지속해서 거짓 선지자나 거짓 교사를 조심하라고 경고합니다. 그들은 마귀를 따르는 자로서 복음 외에 플러스알파를 전하기 때문입니다. 하나님도 믿지만 다른 신들을 섬겨도 된다고 유혹합니다. 자신을 우상의 자리에 올려 놓기도 하고, 돈의 신에게 절하게 하며, 행복과 쾌락을 제공하는 모든 신에게 무릎을 꿇게 합니다. 마귀는 하나님의 언약을 하찮은 약속으로 만들어 버립니다. 그러나 성도들은 하나님의 언약을 붙잡아야 합니다. 왜냐하면 하나님께서 맹세하셨기 때문입니다. 이 세상을 창조하신 창조주께서 언약을 주셨다는 것을 기억할 때에 우리는 마귀의 유혹을 이길 수 있습니다. 오늘 하루도 하나님의 언약을 붙잡고 오직 하나님 나라로 기뻐하며 만족하는 여러분들이 되시길 소원합니다.

redlongst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