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사무엘상

사무엘상 21장 1-9절

 

사무엘상 21장 1-9절

21:1다윗이 놉에 가서 제사장 아히멜렉에게 이르니 아히멜렉이 떨며 다윗을 영접하여 그에게 이르되 어찌하여 네가 홀로 있고 함께 하는 자가 아무도 없느냐 하니 2다윗이 제사장 아히멜렉에게 이르되 왕이 내게 일을 명령하고 이르시기를 내가 너를 보내는 것과 네게 명령한 일은 아무것도 사람에게 알리지 말라 하시기로 내가 나의 소년들을 이러이러한 곳으로 오라고 말하였나이다 3이제 당신의 수중에 무엇이 있나이까 떡 다섯 덩이나 무엇이나 있는 대로 내 손에 주소서 하니 4제사장이 다윗에게 대답하여 이르되 보통 떡은 내 수중에 없으나 거룩한 떡은 있나니 그 소년들이 여자를 가까이만 하지 아니하였으면 주리라 하는지라 5다윗이 제사장에게 대답하여 이르되 우리가 참으로 삼 일 동안이나 여자를 가까이 하지 아니하였나이다 내가 떠난 길이 보통 여행이라도 소년들의 그릇이 성결하겠거든 하물며 오늘 그들의 그릇이 성결하지 아니하겠나이까 하매 6제사장이 그 거룩한 떡을 주었으니 거기는 진설병 곧 여호와 앞에서 물려 낸 떡을 드리는 날에 물려 낸 것이더라 7그 날에 사울의 신하 한 사람이 여호와 앞에 머물러 있었는데 그는 도엑이라 이름하는 에돔 사람이요 사울의 목자장이었더라 8다윗이 아히멜렉에게 이르되 여기 당신의 수중에 창이나 칼이 없나이까 왕의 일이 급하므로 내가 내 칼과 무기를 가지지 못하였나이다 하니 9제사장이 이르되 네가 엘라 골짜기에서 죽인 블레셋 사람 골리앗의 칼이 보자기에 싸여 에봇 뒤에 있으니 네가 그것을 가지려거든 가지라 여기는 그것밖에 다른 것이 없느니라 하는지라 다윗이 이르되 그같은 것이 또 없나니 내게 주소서 하더라

 

사무엘상 21장부터 10년간 계속되는 다윗의 도피 생활이 기록되어 있습니다. 다윗은 사울을 피하여 기브아에서 성막이 있었던 놉으로 도망쳤습니다. 다윗이 놉으로 가서 제사장 아히멜렉을 찾은 이유는 하나님의 뜻을 묻고 따르기 위함이었을 것입니다. 그러나 다윗은 두려움에 앞서 자신의 상황을 제사장에게 숨깁니다. 우리가 알고 있었던 다윗의 담대한 모습은 없어지고 두려움에 사로잡혀 거짓말을 하며 칼로 무장하려는 연약한 다윗을 만나게 됩니다. 특별히 다윗은 배고픔을 해결하기 위하여 제사장들만이 먹을 수 있었던 진설병을 먹게 됩니다. 이러한 인간의 한계 속에서 특별히 율법을 어김에도 불구하고 하나님께서는 다윗에게 자비를 베푸십니다. 예수님께서는 바리새인들과의 안식일 논쟁에서 오늘 본문을 인용하면서 하나님을 위한 제사 법조차도 하나님의 구원의 계획을 선행할 수 없다는 것을 강조하셨습니다. 사울은 하나님의 뜻을 어기고 다윗을 죽이고자 했기 때문에 다윗은 할 수없이 10년 동안 고난의 삶을 살아야 했습니다. 안식일의 주인이신 예수님께서는 우리를 위하여 자발적으로 고난의 삶 속으로 오셨습니다. 하나님을 완전히 의지하지 못하고 거짓말을 하며 칼을 찾는 다윗과 같은 우리를 위하여 십자가로 향하셨습니다. 사도 바울은 성도의 삶을 이렇게 정의합니다. “그리스도를 위하여 너희에게 은혜를 주신 것은 다만 그를 믿을 뿐 아니라 또한 그를 위하여 고난도 받게 하려 하심이라”(빌립보서 1장 29절)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복음을 위하여 고난을 받을 준비가 되셨습니까? 다윗이 왕으로 세워지기까지 고난의 삶을 살아야 했던 것처럼 성도들도 하늘의 보좌 앞으로 가기까지 이 땅에서 그리스도가 겪으신 고난에 참여해야 합니다. 이 고난은 수치스러운 것이 아니라 영광스러운 고난입니다. 그러므로 성도들에게 고난은 하나님께서 주시는 영광스러운 선물입니다. 오늘 하루도 연약한 우리를 사랑하시는 하나님을 기억하고 우리와 함께 고난의 길을 걸어 가시는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를 풍성히 누리시는 여러분들이 되길 소원합니다. 

redlongstone

 

'매일 묵상 > 사무엘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무엘상 22장 3-23절  (0) 2022.11.12
사무엘상 21장 10절-22장 2절  (0) 2022.11.11
사무엘상 20장 1-42절  (0) 2022.11.09
사무엘상 19장1-24절  (0) 2022.11.08
사무엘상 18장 17-30절  (0) 2022.1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