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갈라디아서

갈라디아서 4장 21-31절

 

갈라디아서 4장 21-31절

21내게 말하라 율법 아래에 있고자 하는 자들아 율법을 듣지 못하였느냐 22기록된 바 아브라함에게 두 아들이 있으니 하나는 여종에게서, 하나는 자유 있는 여자에게서 났다 하였으며 23여종에게서는 육체를 따라 났고 자유 있는 여자에게서는 약속으로 말미암았느니라 24이것은 비유니 이 여자들은 두 언약이라 하나는 시내 산으로부터 종을 낳은 자니 곧 하갈이라 25이 하갈은 아라비아에 있는 시내 산으로서 지금 있는 예루살렘과 같은 곳이니 그가 그 자녀들과 더불어 종 노릇하고 26오직 위에 있는 예루살렘은 자유자니 곧 우리 어머니라 27기록된 바 잉태하지 못한 자여 즐거워하라 산고를 모른 자여 소리 질러 외치라 이는 홀로 사는 자의 자녀가 남편 있는 자의 자녀보다 많음이라 하였으니 28형제들아 너희는 이삭과 같이 약속의 자녀라 29그러나 그 때에 육체를 따라 난 자가 성령을 따라 난 자를 박해한 것 같이 이제도 그러하도다 30그러나 성경이 무엇을 말하느냐 여종과 그 아들을 내쫓으라 여종의 아들이 자유 있는 여자의 아들과 더불어 유업을 얻지 못하리라 하였으니라 31그런즉 형제들아 우리는 여종의 자녀가 아니요 자유 있는 여자의 자녀니라 

 

오늘 본문은 사라와 하갈의 이야기를 통해서 옛 언약(모세 언약)와 새 언약(그리스도의 언약)을 비교하고 있습니다. 사도 바울은 비유(알레고리적)를 사용하여 율법에 대한 복음의 우월성을 강조하며 그리스도 안에 있는 자가 참 아브라함의 자녀임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사도 바울은 갈라디아 교인(이방 그리스도인)에게 그들이 여종의 자녀가 아니라 자유 있는 여자의 자녀라는 사실을 강조함으로 율법 아래에서 종노릇 하지 말고 하나님의 약속의 자녀로서 자유함을 누릴 것을 권면하고 있습니다. 

 

사도 바울은 대칭 구조를 사용하여 두 상반된 개념을 비유로 설명하고 있습니다. (하갈과 사라, 육체를 따라 난 아들(이스마엘)과 약속으로 말미암아 난 아들(이삭), 종과 자유자, 새내산과 시온산, 땅의 예루살렘과 하늘의 예루살렘) 그런데 이 비유는 유대인들이 듣기에 충격적인 해석입니다. 왜냐하면 그들은 자신이 사람을 통해 약속으로 말미암아 난 이삭의 자손들이라고 생각했으며 자유자로서 시내산의 율법과 예루살렘의 축복이 유대인들에게만 주어진다고 확신했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사도 바울은 유대주의를 강조하는 자들은 율법 아래서 종노릇하고 있는 자로서 여종 하갈의 후손이라고 지적합니다. 더 나아가서 하갈의 후손을 시내산과 예루살렘과 연결시킴으로서 유대주의를 전파하는 자들을 비판합니다. 

 

사도 바울은 육체를 따라 난 자가 성령을 따라 난 자를 박해했다고 선언합니다. 육체를 따라 난 자는 할례와 율법을 자랑하며 그것을 강요하는 유대주의를 선동하는 자들이며 성령을 따라 난 자는 그리스도의 언약을 붙잡고 있는 갈라디아 교인들입니다. 그래서 28절에 갈라디아 교인들이 이삭과 같이 약속의 자녀라고 선언합니다. 다른 복음을 전하는 자들로부터 할례와 율법의 규례를 강요받은 것을 이스마엘이 이삭을 핍박한 사건과 동일하게 보는 것입니다. 사도 바울이 이러한 비유를 하는 이유는 결론적으로 약속의 자녀인 이삭을 괴롭혔던 여종과 그 아들인 이스마엘은 내쫓김을 받았기 때문입니다. 바울은 갈라디아 교인들에게 잘못된 가르침을 전하는 자들을 향하여 담대히 거부할 것을 요구하며 그들을 내쫓아 버리라고 강권하는 것입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이삭은 혈통으로 자녀가 된 것이 아니라 약속의 자녀이기 때문에 하나님의 유업을 상속하게 된 것입니다. 성도가 붙잡아야 할 것은 율법의 행위나 전통에 있지 않고 하나님의 언약을 완성하신 예수 그리스도입니다. 다른 복음을 전하는 자들은 우리에게 눈에 보이는 세상의 능력을 붙잡으라고 유혹합니다. 육체를 따라 산다는 것은 세상적인 능력을 보여주는 것입니다. 그러나 성령을 따라 사는 것은 우리를 구원하신 예수 그리스도의 삶에 동참하는 것입니다. 하늘의 예루살렘을 바라보며 이 땅의 것으로부터 자유하며 오직 하나님의 유업을 즐거워하는 것입니다. 오늘 하루도 여종의 자녀로부터 놀림을 당하여도 하늘의 유업으로 만족하며 담대히 하나님의 나라를 증거하는 여러분들이 되길 소원합니다. 

redlongst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