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로마서

로마서 15장 7-13절 (열방들아 주의 백성과 함께 즐거워하라)

 

로마서 15장 7-13절

7그러므로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받아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심과 같이 너희도 서로 받으라 8내가 말하노니 그리스도께서 하나님의 진실하심을 위하여 할례의 추종자가 되셨으니 이는 조상들에게 주신 약속을 견고하게 하시고 9이방인들도 그 긍휼하심으로 말미암아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게 하려 하심이라 기록된바 그러므로 내가 열방 중에서 주께 감사하고 주의 이름을 찬송하리로다 함과 같으니라 10또 이르되 열방들아 주의 백성과 함께 즐거워하라 하였으며 11또 모든 열방들아 주를 찬양하며 모든 백성들아 그를 찬송하라 하였으며 12또 이사야가 이르되 이새의 뿌리 곧 열방을 다스리기 위하여 일어나시는 이가 있으리니 열방이 그에게 소망을 두리라 하였느니라 13소망의 하나님이 모든 기쁨과 평강을 믿음 안에서 너희에게 충만하게 하사 성령의 능력으로 소망이 넘치게 하시기를 원하노라

 

오늘 본문은 14장 1절부터 논의해 온 ‘연약한 자들을 어떻게 대할 것인가 ‘에 대한 결론 부분입니다. 사도 바울은 결론적으로 믿음이 강한 자는 연약한 자를 업신여기지 말고, 믿음이 연약한 자는 강한 자를 판단하지 말고, 오직 서로 받으라고 권면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결론을 내리는 이유는 예수님께서 우리를 받으셔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셨기 때문입니다. 예수 그리스도께서 연약한 자들 받아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는 예를 8절에 이렇게 설명합니다. “그리스도께서 할례의 추종자가 되셨다” 

예수님께서 할레의 추종자가 되신 이유는 첫째로 조상들에게 주신 약속을 견고하게 하시는 것이고, 둘째로 이방인을 통합시키는 것입니다. 조상들에게 주신 약속은 하나님께서 맺으신 언약을 의미합니다. 예수 그리스도께서 할레의 추종자가 되신 이유는 하나님께서 아브라함에게 주신 언약을 신실하게 지키시는 것을 보여 주기 위함이었습니다. 창세기 17장에서 하나님께서 아브라함에게 할례를 요구하셨던 것은 하나님의 은혜와 긍휼하심을 드러내기 위함입니다. 언약을 불순종했던 아브라함은 쪼개진 고기처럼 죽어야 하지만 하나님께서는 그에게 베푸실 은혜의 표징으로 할례를 주셨습니다. 유대인들에게는 하나님의 진실하심을 위해, 또한 이방인들은 하나님의 긍휼로 인하여 동일하게 하나님의 백성이 되도록 하기 위해 예수님께서 할례의 추종자가 되신 것입니다. 

 

사도 바울은 9-12절에서 네 개의 인용문들을 인용하면서 유대인과 이방인이 모두 메시아적 공동체에 포함된다고 주장합니다. (9절은 시편 18장 49절, 10절은 신명기 32장 43절, 11절은 시편 117장 1절, 12절은 시편 11장 10절을 인용하면서 예수 그리스도께서 할례의 추종자가 되신 이유를 설명합니다.) 예수 그리스도께서 성육신하셔서 할례의 추종자로서 이 땅에서 하나님의 진실하심을 십자가의 죽음과 부활로 우리에게 보여 주셨습니다. 그래서 주 예수를 믿는 자들은 유대인이나 이방인이나 상관없이 하나님 나라의 유업을 소유하게 된 것입니다. 그러므로 바울은 13절에서 축도로 결론을 맺습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우리는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이제 기쁨과 평강을 풍성히 누리는 자가 되었습니다. 이제 우리가 서로를 받을 수 있는 이유는 성령의 능력으로 인한 것입니다. 성령 안에 있는 자는 하나님의 긍휼하심으로 서로를 인정하며 하나님 앞에서 서로를 세워주는 자들입니다. 오늘 하루도 우리의 삶 속에서 예수 그리스도로 인하여 기쁨과 평강이 넘쳐나길 소원합니다. 

redlongst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