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일 묵상/출애굽기

출애굽기 8장 1-15절 (두 번째 재앙: 개구리 재앙)

 

출애굽기 8장 1-15절

8:1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너는 바로에게 가서 그에게 이르기를 여호와의 말씀에 내 백성을 보내라 그들이 나를 섬길 것이니라 2네가 만일 보내기를 거절하면 내가 개구리로 너의 온 땅을 치리라 3개구리가 나일 강에서 무수히 생기고 올라와서 네 궁과 네 침실과 네 침상 위와 네 신하의 집과 네 백성과 네 화덕과 네 떡 반죽 그릇에 들어갈 것이며 4개구리가 너와 네 백성과 네 모든 신하에게 기어오르리라 하셨다 하라 5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아론에게 명령하기를 네 지팡이를 잡고 네 팔을 강들과 운하들과 못 위에 펴서 개구리들이 애굽 땅에 올라 오게 하라 할지니라 6아론이 애굽 물들 위에 그의 손을 내밀매 개구리가 올라와서 애굽 땅에 덮으니 7요술사들도 자기 요술대로 그와 같이 행하여 개구리가 애굽 땅에 올라오게 하였더라 8바로가 모세와 아론을 불러 이르되 여호와께 구하여 나와 내 백성에게서 개구리를 떠나게 하라 내가 이 백성을 보내리니 그들이 여호와께 제사를 드릴 것이니라 9모세가 바로에게 이르되 내가 왕과 왕의 신하와 왕의 백성을 위하여 이 개구리를 왕과 왕궁에서 끊어 나일 강에만 있도록 언제 간구하는 것이 좋을는지 내게 분부하소서 10그가 이르되 내일이니라 모세가 이르되 왕의 말씀대로 하여 왕에게 우리 하나님 여호와 같은 이가 없는 줄을 알게 하리니 11개구리가 왕과 왕궁과 왕의 신하와 왕의 백성을 떠나서 나일 강에만 있으리이다 하고 12모세와 아론이 바로를 떠나 나가서 바로에게 내리신 개구리에 대하여 모세가 여호와께 간구하매 13여호와께서 모세의 말대로 하시니 개구리가 집과 마당과 밭에서부터 나와서 죽은지라 14사람들이 모아 무더기로 쌓으니 땅에서 악취가 나더라 15그러나 바로가 숨을 쉴 수 있게 됨을 보았을 때에 그의 마음을 완강하게 하여 그들의 말을 듣지 아니하였으니 여호와께서 말씀하신 것과 같더라

 

오늘 본문은 열 가지 재앙 중에 두 번째 재앙입니다. 모든 재앙의 원인은 바로의 마음이 완악하여 이스라엘 백성을 보내어 하나님을 섬기지 못하게 하는 것으로부터 시작됩니다. 하나님을 대적하는 자들의 공통된 특징은 하나님을 섬기지 못하게 하는 일입니다. 하나님을 대적하는 바로에게 두 번째 재앙인 개구리가 나일강에서 올라와서 온 땅을 덮는 일이 일어납니다. 두 번째 재앙은 첫 번째 재앙과 같이 나일강으로부터 시작됩니다. 애굽의 젖줄인 나일강에서 풍요와 다산을 가져다준다고 생각하는 개구리가 올라 애굽의 침실과 떡 반죽 그릇에 들어갑니다. 애굽 사람들은 풍요와 다산을 주는 개구리 머리를 한 ‘헤크트’라는 신을 섬겼습니다. 그러므로 바로의 요술사들은 자기 요술대로 하여 개구리를 애굽 땅에 올라오게 할 수 있었습니다. 풍요와 다산을 상징하는 개구리가 재앙이 되는 이유는 개구리들이 출산과 풍요를 상징하는 침상과 떡 반죽 그릇에 들어가 문제를 일으키기 때문입니다. 그들이 오히려 침상과 떡 반죽 그릇을 점령하게 된 것입니다.

 

그래서 바로는 모세에게 이렇게 말합니다. “여호와께 구하여 나와 내 백성에게서 개구리를 떠나게 하라” 모세는 이렇게 대답합니다. “내가 왕과 왕의 신하와 왕의 백성을 위하여 이 개구리를 왕과 왕궁에서 끊어 나일강에만 있도록 언제 간구하는 것이 좋을는지 내게 분부하소서” 모세가 언제 개구리를 떠나게 하겠냐고 묻는 이유는 개구리가 올라온 일이나 떠나는 일이 우연이 아니라 하나님께서 하시는 일임을 확증하기 위함입니다. 그러자 바로는 개구리가 내일 떠나길 하나님께 구하라고 요구합니다. 왜냐하면, 혹시 개구리가 저절로 없어지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했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바로가 요구한 때에 개구리를 떠나게 합니다. 이 일을 통해서 하나님께서 모든 일을 주장하고 계신다는 것을 보여주기 위함입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이 세상의 모든 일에는 주관자가 계신다는 것을 기억해야 합니다. 나일강에서 개구리를 올라오게 하셔서 온 땅을 덮으신 분도 하나님이시고, 개구리를 애굽의 집과 마당과 밭에서 나와서 죽게 하신 분도 하나님이십니다. 그러므로 진정한 풍요와 생명을 주시는 신은 애굽의 신이 아니라 창조주 여호와 하나님이시라는 것을 두 번째 재앙을 통해서 보여줍니다. 여기서 사단의 다스림 안에 있는 불신앙의 정형적인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숨을 쉴 수 있게 되자마자 마음이 완악하게 된 바로의 모습입니다. 사단의 권세 아래 있는 자들은 여호와의 권능을 보고도 숨을 쉴 수만 있다면 항복하지 않는 자들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백성들은 고난 속에서도 우리를 저주와 심판 속에서 구원하신 하나님의 사랑과 그리스도의 십자가 보혈의 능력으로 기뻐하는 자들입니다. 우리가 아직 죄인 되었을 때 우리를 구원하신 예수 그리스도께 영광과 찬양을 돌리는 여러분들이 되길 소원합니다.

redlongstone